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이준혁, 43년만에 한국 남자 대학부 100m 신기록

등록 2022.05.24 20:35:3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준혁. (사진 = 대한육상연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김희준 기자 = 이준혁(21·한국체대)이 한국 육상 남자 대학부 100m 기록을 43년 만에 갈아치웠다.

이준혁은 24일 전북 익산 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제77회 전국대학육상경기선수권대회 남자 100m 결선에서 10초18로 우승했다.

10초18을 고(故) 서말구 해군사관학교 교수가 1979년 9월 9일 1979년 멕시코시티 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에서 세운 10초34를 0.16초 앞당긴 한국 남자 대학부 신기록이다.

이준혁이 레이스를 펼칠 때 등 뒤로 바람이 정확히 초속 2m로 불어 이 기록은 공식 기록으로 인정받았다. 육상 100m에서는 바람이 초속 2m 이하일 경우에만 공식 기록으로 인정된다.

나아가 이준혁은 한국 남자 100m 한국기록(10초07) 보유자인 김국영(광주광역시청)에 이어 역대 2번째로 10초1대에 진입한 한국 선수로 이름을 올렸다.

이준혁에 이어 이재성(한국체대)이 10초32로 2위에 올랐다.

여자 대학부 400m에서는 이가은(영남대)이 58초94로 정상에 섰다. 서울대 스프린터인 박다윤은 59초78로 2위에 올랐다.


◎공감언론 뉴시스 jinxiju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