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바이든, '텍사스 총격' 보고 받아…순방 복귀 직후 연설

등록 2022.05.25 07:20:42수정 2022.05.25 09:41: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용의자 18세 유밸디 고등학교 학생…용의자도 숨져

associate_pic

[유밸디(미 텍사스주)= AP/뉴시스] 미국 텍사스주 유밸디시내 롭 초등학교에서 무차별 총기난사로 24일(현지시간) 학생 14명 교사 1명이 숨진 뒤 경찰이 현장에 몰려든 사람들을 통제하고 있다. 

[워싱턴=뉴시스]김난영 특파원 =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최소 15명의 사망자를 낸 텍사스 초등학교 총격 사건에 관해 발언한다. 한·일 순방을 마무리하고 백악관으로 복귀한 직후다.

백악관은 24일(현지시간) 바이든 대통령이 오후 8시15분(한국 시간 25일 오전 9시15분) 백악관 루스벨트룸에서 텍사스 초등학교 총격 사건에 관해 연설하리라고 밝혔다.

아울러 카린 장-피에르 대변인은 트위터를 통해 "바이든 대통령은 텍사스에서 벌어진 끔찍한 초등학교 총격 뉴스에 관해 브리핑을 받았다"라고 밝혔다.

앞서 이날 텍사스 유밸디 소재 롭 초등학교에서는 총격 사건이 발생해 학생 14명과 교사 1명 등 총 15명이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CNN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용의자는 18세 유밸디 고등학교 학생으로 파악됐다. 용의자는 혼자 범행을 저질렀으며, 역시 사망했다고 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imzer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