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케이뱅크 전세대출, 카카오페이서 조회된다

등록 2022.05.25 10:15:3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이주혜 기자 = 케이뱅크가 카카오페이와 협업으로 신용대출에 이어 전세대출을 카카오페이 대출상품 중개 서비스에 추가했다고 25일 밝혔다.

카카오페이 앱에 접속한 뒤 '내 대출 한도' 탭에서 '전월세대출'을 선택하고 '내 대출 한도 확인하기' 버튼을 누르면 케이뱅크 전세대출 상품을 조회할 수 있다. 사용자가 챗봇과 대화하듯 편리하게 자신의 정보를 입력하면, 사용자에게 적합한 전세대출 상품을 추천 받고 한도와 금리도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다. 이후 안내에 따라 케이뱅크 앱으로 이동해 대출을 신청하면 된다.

케이뱅크는 지난해 9월 전세대출과 청년 전세대출 상품을 출시했다. 모든 절차가 100% 비대면으로 진행돼 주말과 공휴일에도 대출금 송금이 가능하다.

경쟁력 있는 금리도 강점이다. 이날 기준 케이뱅크의 전세대출 금리는 연 3.11%~4.26%, 청년전세대출 금리는 연 2.81%~2.97%로 업계 최저 수준이다. 한국주택금융공사 전세대출금리 공시에 따르면 지난달 케이뱅크의 평균 금리는 연 3.05%로, 주요 은행 평균 3.53% 대비 0.48%포인트 낮았다.

케이뱅크 전세대출은 출시 9개월만인 5월 현재 누적취급액이 약 8000억원에 달한다. 지난해 11월 1000억원을 돌파한 데 이어 올해 2월 5000억원을 넘어서며 가파른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케이뱅크 전세대출은 1주택자도 신청 가능하다.

케이뱅크 관계자는 "고객이 더욱 편리하게 케이뱅크 대출상품을 이용할 수 있도록 고객채널 확대 차원에서 카카오페이와의 협업을 강화했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winjh@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