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이수페타시스, 대구에 신공장 건설…800억 투자

등록 2022.05.25 13:21:2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고다층 인쇄회로기판 제조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김경택 기자 = 이수페타시스가 전 세계적인 트래픽 증가 추세에 발맞춰 5G 통신 핵심 장비인 고다층 인쇄회로기판(MLB) 투자 확대에 나섰다.

이수그룹 계열사 이수페타시스는 대구시와 신규 공장 증설 및 설비투자 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이수페타시스는 대구 달성공장 1차산단 내 9917㎡(3000평) 규모 부지에 약 838억원을 투자해 MLB 제조 신공장을 건설한다. 시험 가동을 거쳐 내년부터 본격적인 상업 생산에 들어갈 예정이다.

증설이 완료되면 이수페타시스는 연간 총 2000억원 규모의 추가 생산능력(CAPA)을 확보하게 된다. 아울러 대구지역에 100명의 고용 창출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전망된다.

MLB는 인쇄회로기판(PCB) 중에서도 네트워크 장비와 서버의 핵심 부품이다. 현재 2조원 규모의 글로벌 MLB 시장은 전 세계 6개 내외 업체가 시장 수요 70% 이상을 차지하고 있다. 그 중 20층 이상의 MLB를 공급할 수 있는 업체는 4곳에 불과하며 국내 기업으로는 이수페타시스가 유일하다.

이번 신규 투자는 고객사의 MLB 수요 급증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조치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최근 5G 통신 인프라와 데이터 센터 구축이 가속화되면서 고집적·고다층 기판에 대한 수요도 증가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수페타시스 관계자는 "이미 수주 금액이 생산능력을 초과한 상태로 올해 클라우드, 하이퍼스케일 데이터센터 수요 증가에 따라 연일 최고 수준의 수주를 달성하고 있다"면서 "신공장 설비가 가동되면 고부가 제품 중심의 생산 효율성이 증대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rkt@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