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숭실대, 가톨릭관동대와 기술지주 활성화 위한 업무협약

등록 2022.05.25 13:59:5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숭실대와 가톨릭관동대가 기술지주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 숭실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박선민 인턴 기자 = 숭실대(총장 장범식) 기술지주회사(대표이사 이진욱 교수)와 가톨릭관동대 기술지주회사(대표이사 이봉문 교수)는 지난 18일 숭실대 베어드홀 4층 회의실에서 '기술사업화 파트너십 구축 및 기술지주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본 협약을 통해 두 기관은 ▲지주회사 업무협력 및 펀드 운영 노하우 공유 ▲대학 내 유망 창업기업과 기술지주 자회사의 추천·발굴 ▲우수기업 지원을 위한 연계 투자의 모색 ▲대학 간 창업 인프라 지원·공유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하기로 했다.

이진욱 대표는 "이번 협약을 통해 교내 창업기업 및 자회사 등에 대한 투자유치 활성화와 기술지주 주도 공유 협업 지원 시스템 구축을 위한 기틀을 마련하고, 숭실대의 기업가형 대학을 위한 발전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숭실대 기술지주회사는 대학이 보유하고 있는 우수기술을 발굴하고, 이를 창업으로 유도하고 성장과 발전을 지원함으로써 지속 가능한 창업 생태계를 구축하고자 하는 정부 정책목표에 주도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2017년 12월 설립됐다.

설립 이후 한국모태펀드로부터 기금을 지원받아 개인투자조합 펀드를 결성하여 우수 스타트업에 투자 중이며 IT·수소·스마트 영농 등 혁신산업에서 활동하고 있는 다수의 자회사를 보유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smpark14@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