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XGOLF, 골프연습장 확대…'쇼골프 여의도점' 개장

등록 2022.05.25 17:05:1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정형화된 골프연습장 탈피…'골프놀이터' 슬로건
타석에 '플라이트스코프' 구질분석기 'MEVO+' 설치
AR 퍼팅연습장으로 무한대의 퍼팅상황 연출 가능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오동현 기자 = 국내 골프 부킹서비스 XGOLF가 실내 골프연습장 '쇼골프 여의도점’을 오는 26일 개장한다.

 XGOLF는 '쇼골프타운 김포공항점'에 이은 쇼골프 2호점을 서울 여의도에 개장한다고 25일 밝혔다.

XGOLF는 기존 서울 최대 규모의 실외 골프연습장 ‘쇼골프타운 김포공항점’을 운영하며, 타 골프연습장과 차별화된 컨셉으로 주목받았다. 정형화된 골프연습장이 아닌 ‘골프놀이터’를 슬로건으로 내걸고 온가족이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만들었다.

여의도 63스퀘어 인근에 위치한 ‘쇼골프 여의도점’에는 화려한 그래피티가 매장 전체에 걸쳐 장식됐다. 통로에 설치된 그린라이트와 스탠드 테이블, 음향 장치는 마치 락볼링장과 같은 분위기를 연출한다.

또한 그물망 전면에 타겟을 부착해 명중 시 강렬한 타격음을 들을 수 있다. 타석 앞에는 어프로치 라인과 원형 타겟을 마련해 어프로치 정확도를 연마할 수 있다.
associate_pic

쇼골프 여의도점에 설치된 AR 퍼팅장. *재판매 및 DB 금지


여의도점은 전체 38타석으로, 6층 전 타석에 구질분석기인 ‘플라이트스코프(Flightscope)’의 ’MEVO+’가 설치됐다. 플라이트스코프는 미국에 본사를 둔 글로벌 하이테크 회사로, 국내 최초로 XGOLF와 정식 유통 계약을 맺고 있다. MEVO+를 통해 내장객은 본인 볼의 발사 속도와 비거리, 스핀량 등 16개의 스윙데이터를 모니터를 통해 실시간으로 보며 자세를 교정할 수 있다. MEVO+는 7층 타석에도 순차적으로 도입될 예정이다.

특히 여의도점에는 천연잔디 느낌을 살린 AR 퍼팅연습장이 설치돼 더욱 효과적으로 퍼팅 연습을 할 수 있다. 개인뿐 아니라 최대 6인까지 연습이 가능하며, 증강현실을 퍼팅장에 접목해 무한대의 퍼팅상황을 연출할 수 있다.

김성진 XGOLF 본부장은 "쇼골프만의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이어받은 여의도점은 XGOLF의 방향성을 보여주는 뚜렷한 행보"라며 "기존 틀에 박힌 골프업계의 고정관념을 탈피해 골프문화를 새로 쓰려 한다"고 전했다.

한편 쇼골프는 최근 서울 코엑스에서 골프 전시회서 창업 설명회를 진행했다. 쇼골프만의 콘텐츠를 기반으로 한 제휴 파트너사를 모집하며, 신사업 확장을 예고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odong8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