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LG, 5년간 106조 투자…매년 1만명씩 총 5만명 채용

등록 2022.05.26 10: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구광모 회장, 30일부터 중장기 전략보고회 주재
향후 5년 투자 계획 및 채용 규모 면밀히 점검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구광모 LG 대표가 경기도 평택시 LG 디지털 파크 내 LG전자 HE연구소를 방문했다. (사진=LG제공) 2022.05.26.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동효정 기자 = LG가 구광모 회장 주재로 30일부터 LG전자 HE(홈 엔터테인먼트) 사업본부를 시작으로 약 한 달간 '전략보고회'를 실시한다. LG는 2026년까지 국내에서만 106조원을 투자하고 5만명의 인재를 직접 채용하는 중장기 계획을 확정했다.

26일 LG는 전략보고회에 앞서 각 계열사로부터 향후 5년 투자계획 및 채용 계획을 집계했다고 발표했다. LG는 4년 간 국내에 106조원을 투자하고 5만명의 인재를 직접 채용하겠다고 밝혔다.

국내 투자는 R&D, 최첨단 고부가 생산시설 확충, 인프라 구축 등에 투입되며, 특히 투자액 중 48조원을 R&D(연구개발)에 사용할 방침이다.

LG는 향후 글로벌 공급망 대응 등을 위해 해외 투자를 늘리게 되더라도 총 투자액 가운데 상당한 비중을 국내에 투입한다는 계획이다. 국내를 LG의 최첨단 고부가 제품 생산기지 및 연구개발 핵심기지로 만들어 한국의 위상이 지속돼야 한다는 데에 그룹 내 뜻을 모았다.

LG는 전자·화학·통신 등 주력사업을 고도화하고, AI·바이오·친환경 클린테크 등 미래성장 사업을 집중 육성하기 위해 2026년까지 매년 약 1만명을 직접 채용할 계획이다.

특히, 신규 첨단사업을 중심으로 앞으로 3년간 AI·SW·빅데이터·친환경 소재·배터리 등의 R&D 분야에서만 전체 채용 인원의 10%가 넘는 3000명 이상을 채용할 계획이다.

LG는 대학 및 관련기관과 협업해 채용 계약학과, 산학 장학생, 인턴십 등 산학연계 인재 육성 프로그램을 적극 지원할 방침이다. 산업 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인재 양성 생태계 구축에 적극 나선다는 복안이다.

또 LG는 첨단 기술인력뿐 아니라 우수한 능력을 보유한 고졸 인재를 대상으로 산학연계 등을 통해 채용의 기회를 제공하고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구 회장은 향후 5년 투자계획 및 채용 계획을 면밀히 점검하고 계획대로 수립될 수 있도록 임직원을 독려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 전략보고회는 구 회장과 계열사 경영진들이 사업·기술·고객 포트폴리오 등 중장기 사업전략을 논의하고 그룹 차원의 미래준비를 심도있게 살펴보는 자리다. 전략보고회에선 주요 계열사 혹은 사업에 대한 전략 재정비와 미래 준비에 대한 점검이 이뤄진다.

구 회장은 이번 전략보고회에서 각 계열사가 마련한 분야별 전략방안을 경영진들과 심도있게 논의하고, 중장기 투자와 채용이 계획에 맞춰 진행되도록 지속적으로 살필 계획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vivid@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