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장영진 산업1차관 "바이오·헬스 중심국가 도약…기업 투자 적극 지원"

등록 2022.05.26 11: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인천 송도서 바이오 기업인 간담회 개최
"투자 저해 요소 해소에 정책 역량 결집"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장영진 산업통상자원부 1차관이 지난 18일 경기도 기아 화성공장을 방문해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하고 있는 모습. (사진=산업통상자원부 제공) 2022.05.18.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세종=뉴시스] 김성진 기자 = 장영진 산업통상자원부 1차관은 26일 "새 정부는 글로벌 바이오·헬스 중심국가로 도약하겠다는 담대한 비전을 가지고 바이오 기업들의 투자를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장 차관은 이날 인천 연수구 인천경제자유구역청에서 열린 바이오 기업 투자 애로 간담회에서 이같이 밝히면서 "우리 기업의 투자를 저해하는 요소들을 발굴하고 해소하는데 정책 역량을 결집하겠다"고 강조했다.

간담회에는 삼성바이오로직스, 삼성바이오에피스, SK바이오사이언스, 셀트리온, 아미코젠, 싸토리우스, 머크, 써모피셔 등 국내기업과 외국인 투자 기업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기업인들은 "대통령이 바이오 산업에 대한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의지를 표명한 만큼 새 정부에 대한 기대가 크다"면서, 바이오 분야 투자 활성화를 위해 입지, 세제, 인력 등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을 건의했다.

장 차관은 "우리나라가 글로벌 바이오 생산 허브로서 위상을 공고히 하고 원부자재 공급망을 다변화하기 위해 국내외 기업들의 투자는 필수적"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바이오 기업들이 마음껏 투자할 수 있도록 입지 애로 해소 및 세제 지원방안 등을 검토해 관계부처와 협의해 나가겠다"고 답변했다.

장 차관은 간담회에 이어 송도 셀트리온 제1공장을 방문해 바이오의약품 생산라인을 시찰하고, "셀트리온의 바이오시밀러 제품이 유럽·미국 등 선진 시장에서 견조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면서 임직원을 격려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sj8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