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에버랜드, '2022 청춘마이크' 경기권 첫 공연 연다

등록 2022.05.26 11:16:3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28일 장미원서 국악, 색소폰, 마술 등 청년예술가 9개팀 공연

associate_pic

[용인=뉴시스]청춘마이크 공연이 펼쳐지는 에버랜드 장미원


[용인=뉴시스]신정훈 기자 = 삼성물산 리조트부문이 운영하는 에버랜드는 '2022 청춘마이크' 경기권 첫 공연을 오는 28일 장미원에서 연다고 26일 밝혔다.

청춘마이크는 열정과 재능이 넘치는 젊은 예술가들에게 무대에 설 기회를 마련해 예술가로 성장하도록 지원하는 사업으로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지역문화진흥원이 주관한다.

앞서 지난해 7월 에버랜드는 지역문화진흥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청춘마이크 공연 공동 개최, 문화가 있는 날(매달 마지막 수요일) 에버랜드 할인 등 일상 속 문화활동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지원 사업을 함께 진행하고 있다.

올해 청춘마이크 공연을 펼칠 청년 예술가 선발은 지난 3월부터 전국 19개 주관단체에서 진행됐으며, 경기권에서는 총 190개 팀이 지원해 서류, 동영상 심사, 오디션 등을 거쳐 최종 50개 팀이 선발됐다.

특히 28일 에버랜드 장미원에서 진행되는 청춘마이크 공연은 올해 경기권에서 선발된 청년 예술가들이 처음 공연을 펼치는 무대다.

차세대(대중음악밴드), 북총사(국악), 링다플로레스타(브라질음악), 헬로포터(마술) 등 다양한 재능을 가진 9개팀이 오후 1시와 6시 2회에 걸쳐 장미성 무대에서 특별 공연을 선보인다

에버랜드는 지역문화진흥원과 함께 진행하는 청춘마이크 공연을 비롯해 앞으로도 청년 아티스트들과 공연, 미술, 미디어아트 등 다양한 분야의 협업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gs5654@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