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전기안전公, 전기 사용 신청 절차 간소화한다

등록 2022.05.26 14:29:5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사용 전 검사 확인서 실시간 접수 가능해져
30일부터 시범 시행…7월부터 공식 서비스

associate_pic

(사진=한국전기안전공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세종=뉴시스] 고은결 기자 = 앞으로 전기 공급을 신청하는 사용자의 승인 과정이 한층 간소화된다.

한국전기안전공사는 오는 30일부터 한국전력과 디지털 시스템을 연계해 신규 전기 설비에 대한 '사용 전 검사 실시 확인서'를 실시간으로 접수할 수 있게 된다고 26일 밝혔다.

그간 신축 건물이나 신규 전기 설비 소유자가 전기를 공급받으려면 한전에 전기 사용 신청서를 내고, 전기안전공사가 발행하는 사용 전 검사 실시 확인서를 따로 발급받아 한전에 다시 제출해야 했다.

앞으로는 신청자가 직접 방문하지 않아도 공사가 발부한 사용 전 검사 실시 확인서를 한전에 바로 전송할 수 있게 된다.

새로운 시스템은 이달 30일부터 한전에 전기 공급을 신청한 자가용 설비 사용자를 대상으로 시범 시행되며, 7월 1일부터 공식 서비스로 제공된다.

시스템이 본격적으로 가동되면 연 평균 4만여건에 이르는 자가용 전기 설비 사용 신청 국민들이 혜택을 입을 전망이다.

박지현 전기안전공사 사장은 "국민이 보다 안전하고 편리하게 전기를 사용할 수 있도록 관계 기관과 협력해 서비스 혁신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e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