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이재명·송영길·김동연 오늘 사전투표…열세 뒤집기 총력

등록 2022.05.27 05: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지지층 사전투표 독려 의미…"투표하면 이긴다"

associate_pic

[인천=뉴시스] 김동영 기자 = 25일 오후 인천 계양구 장기동 아파트 단지에서 계양을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가 선거 차량에 올라 주민들에게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2022.05.25. dy0121@newsis.com

[서울=뉴시스] 안채원 기자 =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송영길·김동연 후보가 27일 일제히 사전투표에 나선다.

민주당 주요 후보들의 사전 투표 동참으로 지지층의 사전투표율을 독려해 열세인 판세를 뒤집겠다는 계획인 것으로 보인다.

이재명 인천계양을 후보는 이날 오전 8시30분 계산4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사전투표에 임한다. 다만 배우자 김혜경씨는 동행하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는 이날 오전 9시 용산구 이촌 제1동주민센터에서 배우자와 자녀들과 함께 사전 투표를 한다. 송 후보 측은 사전투표 장소에 대해 "당선시 대통령 집무실의 용산 이전에 따른 문제 등 서울시민의 목소리를 가감 없이 전달하겠다는 의미"라고 설명했다.

김동연 경기지사 후보는 배우자와 함께 오전 7시 광교 1동 행정복지센터를 찾아 사전 투표에 참여한다.

이밖에 윤호중·박지현 공동비상대책위원장 등 당 지도부도 사전투표를 할 계획이다.

통상 지방선거 투표율은 같은 시기 국회의원 선거와 대통령선거 투표율보다 낮은 경향을 보인다. 직전 2018년 제7회 지방선거 투표율도 60.2%로, 2020년 21대 총선(66.2%), 2022년 20대 대선(77.1%) 투표율에 미치지 못했다.

이에 따라 여야는 모두 지지층 결집을 통해 사전투표율부터 최대치로 올려 놓고 높은 최종 투표율을 기대하는 것이 유리하다고 판단하고 있다.

민주당은 전날 '국정균형·민생안정 전국 동시 집중유세'에서 "투표하면 이긴다"며 '사전 투표' 독려 총력전을 벌이고 있다.

이 총괄선대위원장은 "여론조사 통계 다 틀리다"며 "지방선거 투표율이 50% 중반대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되는데 많이 투표하면 이긴다"고 강조했고, 우상호 의원도 "지지율 조사 보고 힘 빠져서 투표 안 하는 사람 있을 것 같은데, 이기려면 투표하자"고 호소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newkid@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