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자동차硏·중진공, 미래형 車산업 전환 지원 협력

등록 2022.05.26 17:53:3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나승식 자동차연구원 원장과 김학도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이사장은 26일 서울 양천구 중소기업유통센터에서 미래형 자동차분야로의 선제적인 전환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사진 왼쪽부터 나 원장과 김 이사장.(사진=한국자동차연구원 제공) 2022.5.26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박정규 기자 = 한국자동차연구원이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과 함께 미래차 산업 전환 생태계 조성에 나선다.

자동차연구원은 26일 서울 양천구 중소기업유통센터에서 나승식 자동차연구원 원장과 김학도 중진공 이사장이 미래형 자동차분야로의 선제적인 전환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MOU는 미래형 자동차 분야 구조혁신 지원을 통해 중소벤처기업의 산업 구조전환 대응과 차세대 성장동력 창출을 지원하는 것이 목적이다.

양 기관은 이를 통해 미래형 자동차로의 전환 생태계 조성을 위한 구조혁신 지원 협업체계를 구성하고 민간 중심의 자동차 산업구조 고도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구조혁신 선순환 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MOU에는 ▲미래형 자동차 분야 구조혁신 수요 공동 발굴 ▲기술 애로 및 정책 규제 발굴·해소 지원 ▲전환 성과 제고를 위한 기관별 사업 연계 및 우수성과 창출 등 전환 지원체계 구축을 위한 협약 등이 포함됐다.

아울러 양 기관은 명진정공 등 미래형 자동차분야 전환 희망기업들이 구조혁신 진단·컨설팅을 통해 미래형 자동차 업종으로 효과적으로 진입할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다.

자동차연구원은 미래차 전환 희망 기업에 ▲기술교육 ▲기술이전 ▲연구개발(R&D) 지원사업 등을 집중 지원하고 중진공은 ▲구조혁신(수준 진단·컨설팅) ▲사업전환(계획승인·자금지원) ▲노동전환 고용안정 지원금 ▲스마트공장배움터 연수 ▲성장공유형자금투자 등을 지원키로 했다.

나 원장은 "많은 국가가 전기차·자율주행 등 미래차 기술 확보에 공을 들이고 있으며 완성차 및 부품업체 등 관련 생태계가 생존을 위해 절실히 노력하고 있는 시기"라면서 "미래차 분야의 정책·산업·R&D기술 등을 지속 개발해 국내 자동차 업종의 선제적 대응이 가능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jk76@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