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전북경찰·소방, 지방선거 대비 투표소 611곳서 비상 근무

등록 2022.05.27 15:36:0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전주=뉴시스] 김얼 기자 =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사전투표 첫나인 27일 전북 전주시 서신동 주민센터서 유권자들이 투표를 하기 위해 줄지어 서 있다. 2022.05.27. pmkeul@newsis.com

[전주=뉴시스] 윤난슬 기자 = 전북경찰청과 전북소방본부는 오는 6월 1일 치러지는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를 앞두고 비상 근무에 돌입할 계획이라고 27일 밝혔다.

먼저 경찰은 당일 오전 6시부터 개표 종료 때까지 갑호비상근무를 발령, 2728명을 배치해 24시간 상황 대응 근무 체제를 유지하는 등 선거 치안에 총력을 다하기로 했다.

특히 도내 투표소(611곳)를 대상으로 매시간 순찰하고 투표함 회송 시에는 376개 노선에 무장 경찰관 752명을 투입, 전북선거관리위원회와 합동 회송 경비에 나설 계획이다.

도 소방본부 역시 선거 당일 소방공무원(3267명)과 의용소방대원(8220명)이 비상 동원체계를 유지하는 등 특별 경계근무에 나선다. 

투표소(611곳)를 비롯한 사전투표소(243곳), 개표소(15곳) 등 869곳에 대해 소방시설 등 정상 작동 여부를 확인하며, 화재 발생 시 피난 통로를 사전에 파악해 화재에 대비할 방침이다.

아울러 개표소에는 소방차 18대와 소방대원 67명을 근접 배치해 만일의 안전사고에 대비할 계획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yns4656@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