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인천 소방관, 실종 12일만에 양주 불곡산서 숨진채 발견

등록 2022.05.27 16:37:4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양주=뉴시스] 김도희 기자 = 자택에서 외출한 뒤 행방이 묘연했던 인천의 모 소방서 소속 소방관이 12일 만에 양주 불곡산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경기 양주경찰서에 따르면 27일 오전 11시25분 불곡산 7부 능선 부근에서 30대 소방관 A씨의 시신이 발견됐다.

A씨는 지난 15일 오후 2시께 인천 계양구에 있는 자택에서 차를 타고 외출한 뒤 연락이 끊겼다.

경찰과 소방은 실종자 위치 추적을 통해 A씨가 차를 몰고 양주시로 이동한 사실을 파악했다.

A씨의 차량은 지난 17일 양주시청 충혼탑 주차장에서 발견됐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까지 타살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보인다"며 "추후 조사를 통해 정확한 사건 경위를 파악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dh@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