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윤석열 대통령 '7대 종단 지도자 오찬' [뉴시스Pic]

등록 2022.05.28 15:28:1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전신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28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7대 종단 지도자 오찬에서 발언하고 있다. (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2022.05.28. photo1006@newsis.com


[서울=뉴시스]전신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28일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7대 종단 지도자들과 오찬을 했다. 윤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우리의 시대적 과제가 국민 통합"이라며 "앞으로도 종교계가 지역과 세대를 아우르는 통합에 더 큰 역할을 해 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개신교·불교·유교·원불교·천도교·천주교·기타 민족종교 등 7대 종단의 수장을 만나 식사를 했다. 메뉴는 한식 도시락으로 7개 종단이 함께 만드는 행복이라는 의미를 담아 7첩 반상으로 구성했다.

윤 대통령은 "국정의 궁극적인 목표는 통합"이라며 "국익과 국민의 관점에서 국정을 풀어나가는 것이 목표"라고 강조했다.

또 "비서실에도 기존에 없던 종교다문화비서관실을 만들었다. 종교계의 목소리를 계속 경청하도록 하고 국정에 반영하도록 챙기겠다"고 약속했다.

조계종 총무원장인 원행 스님은 종교 지도자들을 대표해 화답의 인사말을 했다.

원행 스님은 "새로운 정부의 출범은 우리 사회의 새로운 변화를 예고하는 것이며 또한 대한민국의 새로운 미래를 위한 전환점"이라고 말했다.

이어 "우리 종교지도자들도 각 종교의 특성을 잘 살려 보면서 화합하고 각자의 자리에서 종교의 사회적 책임과 함께 국민들의 정신적 주체가 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전신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28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7대 종단 지도자 오찬에서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 스님과 인사하고 있다. (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2022.05.28. photo1006@newsis.com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전신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28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7대 종단 지도자 오찬에서 인사하고 있다. (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2022.05.28. photo1006@newsis.com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전신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28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7대 종단 지도자 오찬에서 원행 조계종 총무원장의 발언을 듣고 있다. (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2022.05.28. photo1006@newsis.com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전신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28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7대 종단 지도자 오찬에서 발언하고 있다. (대통령실통신사진기자단) 2022.05.28. photo1006@newsis.com




◎공감언론 뉴시스 photo1006@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