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속보] 대통령실 "與野 면담 요청 언제든…다만 '영수'는 구시대 용어"

등록 2022.05.28 19:54:56수정 2022.05.28 20:12:4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양소리 기자 = 대통령실 "與野 면담 요청 언제든…다만 '영수'는 구시대 용어"


◎공감언론 뉴시스 sound@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