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충주 원예농업 성장 어떻게…5개년 계획 수립 착수

등록 2022.05.29 10:40:3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충주=뉴시스] 충주시청 청사와 캐릭터 충주씨. (사진=충주시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충주=뉴시스] 이병찬 기자 = 충북 충주시가 지역 원예산업 발전을 위해 마스터플랜 수립에 나선다.

충주시는 내년부터 2027년까지 원예농산물의 경쟁력 강화와 지속 발전 방안, 시장 대응 전략 모색을 위한 원예산업발전 5개년 계획을 수립하기로 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에 수립할 중장기 계획에는 앞으로 변화할 생산구조, 시장환경, 생산·유통 관련 기술혁신 등을 반영할 계획이다.

생산인구 고령화로 인한 노동력 부족과 생산비 증가, 다변화하는 시장환경, 새로운 유통 구조에 대응할 수 있는 디지털·데이터 기반 기술혁신 방안 등을 모색할 방침이다.

특히 시청 각 부서에서 분산 추진해 온 원예산업 관련 정책을 하나로 통합해 지역 원예산업 거버넌스를 구축할 예정이라고 시는 전했다.

앞서 시는 2017~2022년 원예산업종합계획을 수립한 바 있다. 이 계획에 반영했던 농협조합공동사업법인 설립, 판매·마케팅 창구 단일화, 농산물통합브랜드 '충주씨' 개발 등을 성공적으로 수행했다.

원예농산물 유통 플랫폼 '충주씨샵' 등이 그 성과를 인정받으면서 농식품부 평가에서 5년 연속 최고등급(A등급)을 받았다. 올해 산지 유통 혁신조직 시범 운영자로 선정되는 기반이 되기도 했다.

시 관계자는 "농식품부의 지자체 중장기 원예산업발전계획 수립·평가 체계 개편 계획에 따른 것"이라면서 "충주를 전국 최고의 원예산업 중심지로 만들기 위한 업계와 시민들의 고견을 적극 반영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bcle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