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퍼스트독 용산 청사 나들이…尹대통령 내외, 잔디밭에서 '찰칵'

등록 2022.05.29 11:54:36수정 2022.05.29 12:10:2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金측 관계자 "28일 尹대통령 퇴근 후…강아지들과 함께 해"

associate_pic

(사진=페이스북 '건희사랑'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양소리 기자 = 윤석열 대통령 내외가 반려견과 함께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 앞 잔디마당에서 여유를 즐기는 사진이 29일 공개됐다.

이날 김건희 여사의 페이스북 팬페이지인 '건희사랑(희사모)'에는 윤 대통령과 김 여사가 반려견과 함께 대통령 집무실에 앉아있거나 잔디마당에서 반려견들이 뛰어노는 모습이 담긴 사진 4장이 게시됐다.

김 여사 측 관계자는 "어제(28일) 윤 대통령이 퇴근한 후 내외가 강아지들과 함께 잔디밭에서 시간을 보냈다"고 뉴시스에 말했다.

사진 속 윤 대통령은 넥타이 없이 윗단추를 푼 채 편한 자세로 잔디 밭에 앉은 모습이다. 단발머리를 묶은 김 여사는 흰 면바지에 운동화를 신고 윤 대통령 옆에 앉아 반려견을 바라보고 있다.
associate_pic

(사진=페이스북 '건희사랑'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윤 대통령은 자타공인 '애견인'이다. 집무실에는 반려견과 함께 찍은 스냅 사진 액자들이 세워져 있다.

지난 26일 윤 대통령은 자신의 집무실을 찾은 '국민희망대표' 20인 중 한 명이 사진을 보며 '강아지가 집무실에 온 적이 있느냐'고 묻자 "여기는 아직 안 와봤다. 언제 한번 주말에 데려올까 싶기도 한데"라고 말하기도 했다.

한편 이날 공개된 사진에는 6·1 지방선거 사전 투표 첫날인 27일 촬영한 것으로 보이는 것도 포함됐다. 윤 대통령과 김 여사는 집무실 의자에 나란히 앉아 카메라를 응시한 모습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sound@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