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동네단위 로컬유통채널' 만든다…사업비 7억원 지원

등록 2022.06.02 06:00:00수정 2022.06.02 06:18:4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중기부, 2일부터 27일까지 지자체 공모
지자체·운영기관, 컨소시엄 구성해 신청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동네단위 로컬유통망 구축. (이미지=중소벤처기업부 제공) 2022.06.02.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배민욱 기자 = 중소벤처기업부(중기부)는 '동네단위 로컬유통채널 구축사업'에 참여할 지자체를 모집한다고 2일 밝혔다.

동네단위 로컬유통망 구축사업은 로컬생산자, 동네상점, 스타트업, 소비자 등이 참여해 지역상품의 생산·유통·판매·소비가 하나의 소생활권내에서 이뤄지도록 한다. 유통채널 지원사업이다.

반경 6~20㎞ 이내의 소상공인 생산자가 상품을 온라인 유통플랫폼에 올리면 소비자가 이를 구매하고 생산자가 이를 동네상점에 납품해 소비자에게 전달되는 체계다.

올해는 2개 지역을 대상으로 공모한다. 기초지자체와 민간 운영기관이 컨소시엄을 구성, 지원해야 한다. 선정된 지역에는 총 7억원의 사업비가 지원된다. 지자체는 국비의 15% 이상을 지방비로 매칭해야 한다.

주요 지원내용은 ▲생산자(상품) 발굴과 네트워크 운영 ▲온라인 플랫폼 연계 ▲오프라인 플랫폼(동네상점) 구축 ▲운영 체계 마련이다. 참여 컨소시엄은 지역화폐 연계 방안 등을 비롯한 지역별로 최적화된 기획안을 마련해 제출하면 된다.

중기부 배석희 소상공인정책과장은 "지역밀착형 상품의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지만 이를 뒷받침할 만한 중소유통채널은 부재했다"며 "차별화된 상품을 통한 동네상점의 경쟁력 확보와 동네단위 쇼핑 활성화로 온라인 쇼핑의 과포장재, 폐기물 등의 친환경 문제도 해결하는데 도움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모집기간은 이날부터 27일까지다. 사업 참여와 관련한 상세 내용은 소상공인마당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업 참여에 관심 있는 지자체와 운영기관을 위한 사업설명회는 15일 한국철도공사 본사 2층(대전역 동광장)에서 열린다.


◎공감언론 뉴시스 mkba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