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韓-카자흐스탄 외교차관 면담…공급망·원전 관련 논의

등록 2022.06.02 23:26:0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외교관계 수립 30주년…상호 이해 증진 희망

associate_pic

조현동 외교부 1차관은 2일 아딜 투르수노프 카자흐스탄 외교부 차관과 면담을 가졌다. (사진 = 외교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한주홍 기자 = 조현동 외교부 1차관은 2일 아딜 투르수노프 카자흐스탄 외교부 차관과 면담을 가졌다.

두 차관은 교역·투자·에너지 분야에서 양국 간 실질 협력이 꾸준한 성과를 거두고 있다고 평가하고, 앞으로도 호혜적 경제 협력을 확대시켜나가기로 했다고 외교부는 전했다.

특히 조 차관은 경제안보 관점에서 카자흐스탄과 우라늄 및 희토류 등 공급망 분야 협력 강화와 우리 기업의 카자흐스탄 원전 참여 희망 의사를 전달했다.

이에 투르소프 차관은 카자흐스탄 원전 입찰 시 한국 기업의 참여를 환영한다고 화답했다.

두 차관은 올해 외교관계 수립 30주년의 의미를 살려, 올 하반기 개최될 문화 공연, 전시회, 영화제 등 다채로운 기념행사를 통해 두 나라 국민 간 우호 및 상호 이해가 증진될 수 있기를 희망했다.

조 차관은 카자흐스탄이 중앙아시아 5개국 중 최초로 지난달 부산에 총영사관을 개설해 국민 간 교류 여건이 개선될 것을 높이 평가하기도 했다.

아울러 두 차관은 올 하반기 한국에서 개최될 예정된 한-중앙아 협력포럼이 성공적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협력하기로 뜻을 모았다.

한-중앙아 포럼은 한국과 우즈베키스탄, 카자흐스탄, 투르크메니스탄, 키르기스스탄, 타지키스탄 등 중앙아시아 5개국 간 관계를 격상하고 포괄적 협력체계 구축을 위해 우리정부 주도로 2007년 출범한 다자 포럼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ho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