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백희나 작가, '보스턴글로브 혼북 어워드' 명예상 수상

등록 2022.06.23 17:38:0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수상작은 2010년 출간한 '달 샤베트' 영문판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백희나 작가. (사진 = 뉴시스DB) 2020.06.23.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신재우 기자 = 그림책 '구름빵'의 백희나(51) 작가가 미국 '보스턴글로브 혼 북 어워드'에서 명예상을 수상했다.

22일(현지시간) 보스턴글로브미디어에 따르면 백 작가는 2010년 출간작 '달 샤베트('Moon Pops)'의 영문판으로 올해 그림책 부문 명예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달 샤베트'는 백 작가의 두 번째 창작 동화다. 무더운 여름날밤 지혜로운 할머니가 녹아내린 달로 샤베트를 만드는 이야기다. 녹아내린 달물로 샤베트를 만들어 달에 살고 있던 옥토끼가 살 곳을 잃고 새로운 거처를 찾아가는 내용을 담았다.

백 작가는 지구 온난화로 자꾸만 더워지는 지구를 생각하다가 지구와 환경의 소중함을 전하는 책을 만들었다. 2010년 국내 출간된 후 지난해 아울키즈(Owlkids)를 통해 영문판이 출간됐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달 샤베트 국내판과 영문판 (사진=책읽는곰, 아울키즈(Owlkids) 제공) 2022.06.23.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1967년 제정된 '보스턴글로브 혼 북 어워드'는 아동·청소년문학 분야에서 세계적으로 가장 권위 있는 상 중 하나다. 그림책, 소설·시, 논픽션 세 분야를 대상으로 최우수작 1편과 각 분야에서 최대 2편에 명예상을 시상한다. 국내에서는 올해 한스 크리스티안 안데르센상을 받은 이수지 작가가 2013년에 수상한 바 있다.

백 작가는 이화여자대학교에서 교육공학을, 캘리포니아 예술 학교에서 애니메이션을 전공했다.

2005년 '구름빵'으로 볼로냐 국제아동도서전 '픽션 부분 올해의 작가'로 선정됐고 2013년 한국출판문화상, 2020년 아동문학계 노벨상이라 불리는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추모상'을 수상했다. 그동안 '구름빵', '알사탕' 등 40여권의 그림책을 출간했다. 최근작으로는 올해 1월 출간한 '연이와 버들 도령'이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shin2ro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