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우리은행, 씨티은행 대환시 최대 1.5%p 우대금리

등록 2022.06.26 09: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연소득 최대 230%, 3억원 한도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정필 기자 = 우리은행은 한국씨티은행을 이용하고 있는 고객의 대출 갈아타기(대환)를 위한 특화 상품을 오는 7월1일 출시해 우대금리를 제공한다고 26일 밝혔다.

우리은행에 따르면 '우리 씨티 대환 신용대출'은 씨티은행에서 사용하고 있는 신용대출을 대환하기 위한 전용 신상품이다. 최대 1.5%포인트(p) 우대금리를 제공해 최저 연 3% 초반 수준으로 대출 이용이 가능하다. 우리은행 대출을 미보유한 고객이 대환을 신청할 경우 1%p가 우대된다.

대출한도는 씨티은행 대환금액 범위 내에서 연소득의 최대 230%까지 부여한다. 최대 3억원까지 가능하다.

올해 말까지 대출을 받은 고객에게는 중도상환해약금과 인지세를 100% 면제한다. 우리원(WON)뱅킹에서 비대면으로 서류제출 없이 사전한도를 조회하고 대출을 신청할 수 있다. 우리은행 전 영업점에서도 직접 신청할 수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roma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