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독일 총리 "G20 정상회의에 푸틴 와도 참석할 의향 있어"

등록 2022.06.27 21:47:21수정 2022.06.27 21:58:4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모스크바=AP/뉴시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2022.04.26.


[서울=뉴시스]이지예 기자 = 올라프 숄츠 독일 총리는 27일(현지시간) 11월 주요20개국(G20) 정상회의에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참석하더라도 함께 할 의향이 있다고 밝혔다.

AFP 등에 따르면 숄츠 총리는 ZDF방송에 "G20 회원국들이 계속 큰 역할을 해야하며 협력이 핵심"이라면서 "독일은 G20 일을 그르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11월 G20 정상회의는 올해 의장국인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열린다. 숄츠 총리는 G20 정상회의 참가 여부를 놓고 출발하기 직전께 최종 결정을 내리겠다고 했다.

우르줄라 폰 데어 라이엔 유럽연합(EU) 집행위원장도 푸틴 대통령과 G20 정상회의에서 마주앉을 의사가 있다고 밝혔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등 일부 서방 정상들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에 대응해 러시아의 G20 참가를 배제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인도네시아는 회원국들에 대한 공정성을 유지해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은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도 G20 정상회의에 초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z@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