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중진공·산업은행, 중소기업 구조개선 프로그램 '맞손'

등록 2022.06.30 11:04:2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선제적 자율구조개선 프로그램' 업무협약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중진공) 전경. (사진=뉴시스 DB).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권안나 기자 =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중진공)은 30일 서울시 목동 중소기업유통센터에서 산업은행과 선제적 자율구조개선 프로그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선제적 자율구조개선 프로그램은 중진공이 금융기관과 협력해 경영애로 중소벤처기업의 구조개선 절차를 지원해 신속한 경영정상화를 돕고 재도약의 기회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중진공과 산업은행은 선제적 자율구조개선 프로그램 활성화와 경영애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한 경영개선계획 수립 및 신속한 금융지원 등에 적극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구체적으로 ▲선제적 구조개선 지원기업 발굴 ▲경영개선계획 수립 및 이행 ▲사업전환, 신사업 진출 등 사업구조개선 ▲컨설팅·수출·판로 등 정책사업 연계 지원에 힘을 모은다.

중진공은 신규자금 공급, 재무구조 개선 및 자구계획을 포함하는 경영개선 계획 수립을 지원한다. 산업은행은 대상기업을 추천하고 신규 대출 및 금리 인하와 만기연장 등 금융 프로그램을 공동 지원할 예정이다.

지원대상은 업력 3년 이상 법인으로 신용공여액 총 합계가 150억원 미만인 중소벤처기업이다. 특허 등 산업재산권 보유기업과 벤처기업, 이노비즈, 신기술·녹색기술 인증기업 등 혁신형 중소기업은 우대한다.

최학수 중진공 혁신성장본부장은 "금융기관과의 긴밀한 상호 협력을 바탕으로 구조개선 절차를 패키지형으로 지원해 중소벤처기업의 신속한 경영정상화를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ymmnr@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