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김동연 경기지사 당선인 취임식 취소…호우피해 대처 집중

등록 2022.06.30 19:49:4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김 당선인 측 "혹시 모를 상황 대비 선제적 조치"

associate_pic

재난상황실 방문한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인. (사진=경기도지사직 인수위원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수원=뉴시스] 이병희 기자 =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인이 호우로 인한 도내 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다음 달 1일로 예정된 취임행사 '맞손신고식'을 취소했다.


30일 경기도지사직 인수위원회에 따르면 수도권에는 하루 동안 300㎜ 가까운 폭우가 쏟아져 도로침수 등 피해가 이어지고 있다. 호우로 이미 지반이 약해진 가운데 밤사이 비가 이어지면서 추가 피해가 우려되는 상황이다.


김 당선인은 취임식 대신 임기가 시작되는 다음 달 1일 도청 재난안전상황실을 찾아 상황을 점검하는 것으로 민선 8기 경기도지사로서의 일정을 시작할 예정이다. 또 피해상황 점검과 재난 대응 공무원 격려 등 재난사항 대처에 집중한다.

김동연 당선인 측은 "절대 더 큰 호우피해가 있어선 안 되겠지만, 혹시 있을 밤사이 상황에 대비해 행사를 취소했다. 초대받은 도민과 내외빈들께 불편을 끼치는 일이 없도록 선제적으로 한 조치"라고 설명했다.

한편 타운홀미팅, 소통회 등 예정됐던 도민 소통행사는 이후 일정을 다시 잡아 진행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iambh@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