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멘트 듣고 힐링"…서울지하철 방송왕에 이근백 기관사

등록 2022.07.01 11:15: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서울교통공사, 총 8명 방송 우수 직원 선발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서울교통공사가 2022년 최우수 방송왕 선발대회를 실시해 방송 기량 우수 직원 8인을 선발했다고 1일 밝혔다. (사진=서울시 제공) 2022.07.01.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하종민 기자 = 서울교통공사가 2022년 최우수 방송왕 선발대회를 실시해 방송 기량 우수 직원 8인을 선발했다고 1일 밝혔다.

최우수 방송왕 선발대회는 지난 1998년 1~4호선을 운영하던 서울메트로의 친절 방송왕 대회에서 시작됐으며, 서울메트로와 서울도시철도공사가 통합돼 창립된 서울교통공사에서도 이어지고 있다.

앞서 공사는 지난달 15일 3000명이 넘는 승무본부 직원 중 방송 기량이 우수한 직원들을 가려내고자 최우수 방송왕 선발대회를 실시했다. 15개 승무사업소에서 각 1명씩을 선정해 이론평가 및 실기평가를 진행하고, 고객 칭찬 점수까지 종합적으로 고려해 우수 직원을 선정했다.

이번 대회에서 최우수 방송왕의 영예는 4호선 동작승무사업소에서 전동차 차장으로 근무하는 이근백씨에게 돌아갔다. 이씨는 입사한 지 만 2년이 되지 않는 젊은 직원이지만, 베테랑과 같은 역량을 뽐내는 우수 직원이다.

그는 칭찬 민원도 많이 받는 '힐링 전도사'이기도 하다. 그의 방송 멘트에 "오늘 하루 힘든 일 날려버리라는 말에 힘들었던 일을 열차에 두고 갈 수 있어서 내일도 힘이 날 것 같다"는 칭찬 의견이 접수되기도 했다.

공사는 최우수 방송왕 대회에서 방송기량 우수 직원으로 선발된 8명에게는 표창을 수여할 예정이다. 입상자들은 필요시 음원 제작에 참여하고, 전반적인 방송 품질을 높이기 위해 우수 방송문안을 공유할 계획이다.

안창규 서울교통공사 승무본부장은 "이번에 방송 역량 우수 직원들을 포함한 공사의 모든 직원은 앞으로도 모든 시민이 안전하고 편안하게 목적지에 도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ahaha@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