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GH, 안성청사복합 통합공공임대주택 착공

등록 2022.07.01 14:09:3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GH 제1호 통합공공임대주택

associate_pic

안성청사복합 통합공공임대주택 조감도(사진=경기주택도시공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수원=뉴시스] 이병희 기자 = 경기주택도시공사(GH)는 GH 제1호 통합공공임대주택인 안성청사복합 통합공공임대주택을 착공했다고 1일 밝혔다.

 안성청사복합 통합공공임대주택은 경기도 소유의 옛 안성병원 부지에 통합공공임대주택 320호와 안성3동 행정복지센터가 건립되는 복합개발사업이다. 2018년 11월 GH와 경기도와 안성시가 옛 안성병원 부지 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면서 계획됐다.

도는 부지를 제공하고, 안성시는 행정복지센터 건립비용 조달·행정절차 지원, GH는 공공청사건설과 통합공공임대주택 시공, 관리·운영을 맡는다.

도심지 내 저이용 공공 부지를 효율적으로 개발하는 우수협업 사례로 손꼽히면서 복합개발을 통해 도민의 주거문제 해결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2023년 상반기에 입주자 모집을 시작하고 2024년 6월 준공될 예정이다.

전형수 GH부사장(사장 직무대행)은 "안성청사복합 통합공공임대주택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해 도심 내 공공 부지의 잠재력을 극대화하고 경기도민의 공공편의와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통합공공임대주택은 영구·국민·행복주택 등 기존 다양한 유형의 공공임대 유형을 하나로 통합하고 복잡한 소득·자산기준 등을 단순화해 수요자 접근성은 높이면서 저소득층부터 중산층까지 다양한 계층이 어우러져 최장 30년 거주가 가능한 공공임대 유형 통합 모델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iambh@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