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중기부·중진공, 원전 협력 중소기업 지원 본격화

등록 2022.07.03 12: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원전 협력 중소기업 신속·종합 지원체계 구축
정책자금·구조개선·진단 등…전용 창구 운영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중기부-중진공 원전 협력 중소기업 지원 내용. (사진=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제공) 2022.07.03.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권안나 기자 = 중소벤처기업부(중기부)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중진공)이 원전산업 생태계 복원과 미래 경쟁력 강화 지원에 나선다.

중진공은 원전 협력 중소기업 신속·종합 지원체계를 본격 가동한다고 3일 밝혔다. 지난달 22일 정부 원전산업 협력업체 간담회에서 중기부가 발표한 '원전 중소기업 지원방안' 후속조치다.

원전 협력 중소기업은 신규 원전 건설 중단 등으로 2016년 이후 매출액과 종업원 수가 지속 감소하는 등 경영애로를 겪어 왔다. 중진공은 중소 원전업체의 활력 제고를 위해 정책자금 융자, 구조개선, 기업 진단 등 종합 지원에 나선다.

세부적으로 수주 감소, 원자재 가격상승 등으로 일시적 유동성 애로를 겪는 기업에 긴급경영안정자금 300억원을 지원한다(운전자금 2년 거치 3년 분할상환). 원전산업 침체가 장기화 된 점을 고려해 신청요건을 완화하고 패스트트랙 등 신속 평가 모형을 적용한다.

또 원전산업 재활성화 기대에 따른 신규 설비투자 기업엔 신성장기반자금 200억원을 우선 지원한다(시설자금 4년 거치 6년 분할상환).

부실이 발생한 기업은 기업은행, 농협은행, 수출입은행, 경남은행, 산업은행 등 5개 은행과 협력 기반으로 신규 대출, 금리 인하, 만기연장 등 금융 프로그램을 공동 지원하는 선제적 자율구조개선 프로그램을 통해 신속한 경영정상화를 돕는다.

성장성 둔화가 고민인 기업은 진단·컨설팅을 통해 외부환경과 내부역량을 분석하고 성장 로드맵을 제시해 경쟁력 강화를 지원할 계획이다.

김학도 중진공 이사장은 "정부 원전 중소기업 지원대책에 발맞춰 정책자금을 비롯한 중진공의 모든 정책수단을 활용해 원전 협력 중소기업을 뒷받침할 것"이라며 "원전 중소기업이 어려움을 극복하고 신활력을 부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중진공은 신속한 지원을 위해 중소기업 정책자금 융자 계획 변경을 완료했다. 지난달 30일부터 전국 33개 지역본·지부에서 원전 협력 중소기업을 위한 전용 상담 창구를 운영 중이다.

자세한 내용은 중진공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의는 지역본·지부(중소기업통합콜센터)로 하면 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mymmnr@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