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트로트신동 김태연 "교내 연애는 글쎄"…남친조건은?

등록 2022.07.03 06:49: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김태연. 2022.07.02. (사진 =  KBS 2TV '자본주의학교' 제공)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송윤세 기자 = 11세 트로트신동 김태연이 남자친구의 조건을 공개했다.

3일 오후 9시20분 방송하는 KBS 2TV '자본주의학교'에서 김태연은 현주엽의 아들 준희·준욱 형제, 현영의 딸 다은과 함께 반려곤충 사업에 대해 공부한다.

수업을 하던 중 김태연은 "남친에게 고백 받을 때 성격과 함께 외모를 중요하게 본다"고 털어놨다. 그는 어른들의 인기를 한 몸에 받고 있지만, 학생인 만큼 학교에게 남자친구들에게 고백을 받는 일이 종종 있었다고 했다. 이어 "고백을 받게 되면 (상대의) 외모도 보게 된다. 외모도 그만큼 중요하다"라며 자신의 남친 되기 위한 조건을 밝혔다.

이에 현주엽은 조심스럽게 준희·준욱 오빠에 대한 생각을 물어 모두의 귀를 쫑긋하게 만들었다. 하지만 김태연은 한치의 망설임도 없이 "방송에서 만난 사람은 안 사귀어요. 방송에서 사귀는 건 애매해요"라고 공과 사가 확실한 기준을 밝히면서도 "준희 오빠는 성격이 좋고, 준욱 오빠는 잘 생겼다"라며 칭찬도 건넸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ty@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