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에어부산, 지역 항공인재 양성 나선다…지원금도 제공

등록 2022.07.04 08:59:4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에어부산 드림 캠퍼스 참여 학생들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입소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에어부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뉴시스]이동민 기자 = 에어부산이 지역 항공관련학과 학생들에게 직무 실습과 이력개발 기회를 제공하고자 항공전문인력 양성 프로그램 '에어부산 드림 캠퍼스'를 개강한다고 4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항공업 종사를 희망하는 지역의 항공 관련 학과 대학생 60명으로, 프로그램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 2회째를 맞는다.

이번 프로그램은 지역에서 실제 항공사에서 요구하는 실습과 실무 중심의 교육을 진행해 향후 주력산업인 항공업 발전을 이끌 항공전문인력을 양성하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에어부산은 부산시와 부산경제진흥원과 협업해 프로그램을 구성했으며, 프로그램은 '현장 직무체험'과 '정비 인턴십' 등 2개로 나눠 진행된다.

현장 직무체험 프로그램에 선발된 대학생 50명은 ▲운항 ▲캐빈(항공기 객실) ▲일반 등 3개 분야 중 희망하는 부서에 배치돼 두 달 동안 직무 실습과 교육을 받게 된다. 실습생에게는 직무 경험을 쌓는데 매진할 수 있도록 지원금 110만원이 매월 지급된다.

정비 인턴십 프로그램은 각종 심사를 거쳐 선발된 부산 지역 항공정비 관련 학과 대학생 10명이 6개월간 심도 있게 정비 업무를 실습하는 교육 과정으로, 학교에서는 접하기 어려웠던 실무이론과 실습을 함께 배울 수 있다. 아울러 매월 145만원의 실습 지원금도 받으면서 실습 과정에 참여하므로 역량·이력 개발에 집중할 수 있다. 

에어부산은 지역 학생들이 항공교육 인프라 부족으로 항공업에 대한 정보를 얻기가 어렵다는 점을 고려해 '에어부산 드림스쿨'도 새롭게 선보일 계획이다.

에어부산 드림스쿨은 지역 내 특강을 희망하는 고등학교에 에어부산 직원이 방문해 일일 강의를 실시하거나 항공업에 대한 꿈을 가지고 있는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진로체험 상담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교육 과정이다. 드림스쿨은 오는 11월 실시될 계획이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향후 가덕 신공항 개항에 따른 항공 전문인력이 대거 필요할 때 에어부산 드림 캠퍼스가 그 역할을 톡톡히 했다는 평가를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astsky@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