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왕윤종 경제안보비서관, 6일 미국行…한미 첫 경제안보대화

등록 2022.07.04 09:38:05수정 2022.07.04 09:42:4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미 NSC 기술·국가안보 선임보좌관과 회의
3일 일정…국무부·에너지부와도 만날 예정
반도체·원전·에너지 협력…주요 의제 관측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은 6일 대통령 비서실 비서관 2차 인선과 국가안보실 1, 2차장실 비서관의 인선 내용을 발표했다. 사진은 왕윤종 경제안보비서관. (사진=당선인 대변인실 제공) 2022.05.06.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양소리 기자 = 왕윤종 대통령경제안보비서관이 금주 미국을 방문해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와 경제안보대화 첫 대면 회의를 실시한다.

대통령실은 지난 5월 한미 정상회담 후속 조치로 한미 간 경제안보 관련 상설 전략적 협의체인 '경제안보대화'를 신설했다.

4일 대통령실과 외교가에 따르면 왕 비서관은 6일 출국해 7일 워싱턴 D.C에서 타룬 차브라 미 NSC 기술·국가안보 선임보좌관관과 회의를 한다.

 왕 비서관은 약 3일간 미국에서 머물며 국무부, 에너지부 인사 등도 만날 예정이다.

이번 회의에서는 한미 정상회담에서 합의된 경제안보 이슈의 실무 작업이 본격화할 예정이다.

윤석열 대통령이 꾸준히 강조했던 반도체, 원전, 천연 에너지 등 첨단기술 분야의 협력과 공급망 구축이 주요 의제가 될 것으로 보인다.

왕 비서관은 지난달 초 미국을 방문하려 했으나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 방문 등을 이유로 일정을 조정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ound@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