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국립전주박물관, 전래동화 뮤지컬 '뚝딱하니 어흥' 16일 공연

등록 2022.07.05 10:03:4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전주=뉴시스]윤난슬 기자 = 국립전주박물관은 여름방학을 맞아 어린이들을 위해 관객과 함께하는 명품 어린이 뮤지컬 '뚝딱하니 어흥'을 오는 16일 오후 5시 박물관 강당에서 공연한다고 5일 밝혔다.(사진=국립전주박물관 제공)

[전주=뉴시스] 윤난슬 기자 = 국립전주박물관은 여름방학을 맞아 어린이들을 위해 관객과 함께하는 명품 어린이 뮤지컬 '뚝딱하니 어흥'을 오는 16일 오후 5시 박물관 강당에서 공연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공연 작품은 시대가 바뀌어도 변하지 않는 전래동화만의 가치와 지혜, 해학을 담은 이야기를 음악과 함께 즐길 수 있는 가족뮤지컬이다.

재미와 예술성을 인정받아 '제4회 서울뮤지컬 페스티벌'에서 아동·청소년 부분 아시테지상 최우수 어린이 창작 작품상을 받은 바 있다.

호랑이가 등장하는 3편의 전래동화 '호랑이와 곶감', '해와 달이 된 오누이', '호랑이 형님'을 마당극 형식으로 엮어 꼬마 도깨비 대장 '뚝딱하니'와 함께 사고뭉치 호랑이를 잡으러 떠나는 모험 속에서 아이들은 겁쟁이·욕심쟁이·효성 깊은 호랑이를 만나게 된다.

특히 관객이 직접 도깨비방망이를 만들고, 춤을 추는 등 공연에 참여하며 공연단과 함께 신명 나게 호흡할 수 있다.

관람 예약은 이달 8일 오전 10시부터 선착순으로 국립전주박물관 누리집에서 접수한다. 입장 인원은 최대 230명이며, 관람료는 무료다.

박물관 측은 코로나19 재확산 위험을 대비해 행사 전 공연장 소독과 관람객 마스크 착용 등을 통해 안전하게 관람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국립전주박물관 관계자는 "전래동화에 담긴 재미있는 흉내말과 꾸밈말로 어휘력과 상상력을 높이고, 이야기 속 권선징악의 교훈을 통해 아이들의 창의력 향상과 정서발달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ns4656@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