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민주, 송옥렬 공정거래위원장 지명에 "성희롱 문제 아닌가"

등록 2022.07.04 17:41:0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尹 추천 인물들이 하나같이 빈틈투성이"
"인사 검증 부실 심각…국민께 개선 약속"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윤석열 대통령이 4일 공정거래위원장에 대한 인선을 발표했다. 사진은 송옥렬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사진=대통령실 제공) 2022.07.0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이창환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4일 공정거래위원장으로 지명된 송옥렬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와 관련, "윤석열 대통령이 추천하는 인물들이 하나같이 빈틈투성이"이라고 비판했다.

조오섭 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브리핑을 통해 "또다시 드러난 인사 검증 부실, 송옥렬 후보자도 부적격 후보"라며 이같이 밝혔다.

조 대변인은 "송옥렬 후보자가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재직 당시 제자에게 성희롱 발언을 한 것으로 보도됐다"며 "제자들과의 저녁 식사 자리에서 만취한 채 외모 품평을 하고, 한 여학생에게는 동석한 남학생을 가리켜 '얘한테 안기고 싶지 않느냐', '나는 안기고 싶은데'라고 말했다고 한다"고 언급했다.

앞서 서울경제는 이날 송 교수가 지난 2014년 학생들과의 저녁 식사 자리에서 학생들의 외모 품평을 하고, 성희롱성 발언을 했다고 보도했다.

조 대변인은 이어 "보도 내용이 만약 사실이라면 지하철 성추행이 짓궂은 사내아이들의 자유라는 내용의 시를 쓴 사람이 대통령실 살림을 맡고 있으니, 이 정도 성희롱 발언은 공정거래위원장으로 아무 문제 아니라는 인식인지 황당하다"며 "대통령의 사법연수원 동기라서 인사 검증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았다기에는 인사 검증의 부실이 너무 심각하다"고 했다.

그러면서 "윤 대통령은 빈틈없는 발탁이라는 본인의 발언을 철회하고, 인사 검증 시스템을 개선할 것을 국민께 약속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leech@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