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자사주 5000주 매입

등록 2022.07.05 09:35:5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이정필 기자 = 우리금융그룹은 손태승 회장이 우리금융지주 주식 5000주를 장내 매입해 총 11만8127주의 자사주를 보유하게 됐다고 5일 밝혔다.

우리금융에 따르면 이는 올해 들어 세 번째 자사주 매입이다. 손태승 회장은 과도한 주가 저평가 시기마다 자사주를 매입하며 기업가치 제고 의지를 시장에 지속적으로 표명해왔다.

최근 글로벌 경기침체 우려로 금융시장이 크게 요동치자 손 회장은 자사주 5000주를 추가 매입했다. 우리금융그룹의 견조한 펀더멘털에 기반한 향후 경영실적 자신감과, 최고경영자(CEO)로서 적극적인 기업가치 제고 의지를 피력했다는 설명이다.

앞서 손 회장은 지난달 27일부터 미주지역 해외 투자설명회(IR)도 진행했다. 코로나 엔데믹으로 주요 국제금융 도시들의 입국 제한이 완화되자 투자자들과의 직접 대면 소통을 중시하는 손 회장은 지난 5월 싱가포르에 이어 두 번째로 뉴욕, 보스턴 등 미주지역을 방문하는 등 글로벌 광폭 행보에 나서고 있다.

이번 IR에서 투자자들은 우리금융그룹의 재무 성과와 미래 성장 전략에 높은 관심과 기대감을 표시하며, 손 회장의 적극적인 IR에 큰 호응을 보였다는 전언이다.

우리금융지주 관계자는 "올해 들어 우리금융지주 주식의 외국인 지분율이 크게 확대되는 등 해외 투자자들의 관심이 그 어느 때보다 높아지고 있다"며 "내부적으로 펀더멘털을 더욱 공고히 하는 한편, 국내외 투자자 저변 확대를 위한 적극적 행보를 하반기에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oma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