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尹대통령 자택 보복집회' 현수막 훼손 60대 입건

등록 2022.07.05 12:56:54수정 2022.07.05 14:07:4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현수막 자르고 집회참여 여성 폭행 혐의
서울의소리, 지난달 14일부터 맞불집회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조수정 기자 = 유튜브 채널 서울의 소리 관계자들이 지난달 24일 오후 서울 서초구 윤석열 대통령 자택 인근에서 집회를 하고 있다. 2022.06.24. chocrystal@newsis.com


[서울=뉴시스]임하은 기자 = 윤석열 대통령 자택 앞에서 보복집회를 열고 있는 서울의소리 측의 현수막을 훼손한 혐의로 6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5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서초경찰서는 재물손괴 및 폭행 혐의로 60대 남성 A씨를 입건해 수사 중이다.

A씨는 전날 오후 5시45분께 서초구 윤 대통령 자택 아크로비스타 앞에서 서울의소리 측에서 걸어놓은 현수막의 끈을 잘라 훼손한 혐의를 받는다. 또 서울의소리 집회 참여한 한 여성이 A씨를 막아서자 욕설하며 폭행한 혐의도 있다.

유튜브 채널 '서울의소리'는 지난달 14일부터 보수단체의 문재인 전 대통령 양산 사저 앞 시위 중단을 요구하며 윤 대통령 자택 앞에서 보복집회를 이어가고 있다. 이에 서초 아크로비스타 입주민들은 "정상적인 생활을 할 수 없다"며 경찰서에 진정서를 제출하기도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ainy7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