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성 상납 의혹 관련 윤리위 앞둔 이준석 '묵묵부답' [뉴시스Pic]

등록 2022.07.05 15:26:33수정 2022.07.05 15:49:4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고범준 기자 = 오는 7일 성상납 의혹 관련 당 윤리위원회를 앞두고 있는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5일 서울 여의도 국회 당대표실로 향하고 있다. 이날 이 대표는 취재진 질문에 일절 답변하지 않았다. (공동취재사진) 2022.07.05.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류현주 기자 = 오는 7일 성 상납 의혹 관련 당 윤리위원회를 앞두고 있는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5일 서울 여의도 국회 당대표실로 향하고 있다. 이날 이 대표는 취재진 질문에 일절 답변하지 않았다.

이 대표는 이날 공개된 중앙일보 인터뷰를 통해 윤리위 징계 심의에 대해서 '윤핵관의 여론전'으로 규정하며 "사실관계가 아니라 여론을 보겠다고 하면 앞으로 당내 많은 구성원이 취약한 지점에 놓이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MBC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윤리위 뒤에 윤핵관이 있다고 보느냐'는 질문에 "모르겠다. 다만 윤리위가 이러고 있는 김에 '우리가 하자'라고 누가 판단할 수 있는 것"이라며 "연관관계는 전혀 파악하지 못했지만 '까마귀가 날았는데 배가 떨어졌다'는 것"이라고 답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고범준 기자 = 오는 7일 성상납 의혹 관련 당 윤리위원회를 앞두고 있는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5일 서울 여의도 국회 당대표실로 향하고 있다. 이날 이 대표는 취재진 질문에 일절 답변하지 않았다. (공동취재사진) 2022.07.05. photo@newsis.com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고범준 기자 =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5일 오후 국회 당대표실에서 열린 비공개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대표실로 이동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2.07.05. photo@newsis.com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고범준 기자 =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5일 오후 국회 당대표실에서 열린 비공개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대표실로 이동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2.07.05. photo@newsis.com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고범준 기자 =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5일 오후 국회 당대표실에서 열린 비공개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대표실로 들어가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2.07.05. photo@newsis.com




◎공감언론 뉴시스 ryuhj@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