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무역협회·SK에코플랜트, 친환경 혁신기술 최종발표회

등록 2022.07.06 15: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박정규 기자 = 한국무역협회는 6일 서울 종로구 SK에코플랜트 관훈빌딩에서 SK에코플랜트와 친환경·에너지 분야 혁신기업 발굴을 위한 '2022 테크 오픈 콜라보레이션(2022 Tech Open Collaboration)' 최종발표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최종발표회에는 스타트업 9개사가 12대 1의 경쟁을 뚫고 참여했다. ▲위드엠텍(자원순환 에코 시멘트) ▲그릿씨(친환경 벽돌 기술) ▲센티넬이노베이션(친환경 수처리 솔루션) ▲에바(전력 공유형 스마트 전기차 충전) ▲인테그라디앤씨(스마트 외장재 설비 융복합 기술) ▲세바사(건물 여유전력 제어 및 확장형 전기차 충전시스템) ▲제로시스(블루수소 활용 메탄올 합성 기술) ▲이온어스(전기차 배터리 기반 이동형 에너지 저장 장치(ESS)) ▲엔비유(마이크로웨이브 플라스마 기술 기반 블루수소 생산) 등이다.

발표회를 통해 최종 선발되는 3개사에는 SK에코플랜트와의 공동 연구개발 및 현장 기술검증(PoC) 기회가 주어진다. 창업진흥원으로부터 팀별 최대 1억원의 PoC 자금 및 최대 3억원의 연구개발(R&D) 자금 등도 지원받을 수 있다. 무역협회는 교육 및 컨설팅, 협력기관 자금 연계 등을 지원한다.  

신승관 무역협회 전무는 "서로 다른 DNA를 가진 대기업과 스타트업이 만나 새로운 혁신의 기회를 찾을 수 있다는 것이 오픈 이노베이션의 강점"이라면서 "앞으로도 기업 규모 및 업종과 관계없이 다양한 방식으로 협업이 일어나는 혁신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jk76@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