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민주당 보좌진 협의회 신임 회장에 이지백 보좌관 당선

등록 2022.07.06 18:25:5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기동민 의원실 소속…"저녁이 있는 삶 실현"

associate_pic

더불어민주당 보좌진협의회(민보협) 제32대 신임 회장으로 선출된 이지백 보좌관(사진 오른쪽). (사진=민보협 제공) 2022.07.06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정진형 기자 = 기동민 의원실 소속 이지백 보좌관이 더불어민주당 보좌진협의회(민보협) 제32대 신임 회장으로 선출됐다.

이 보좌관은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민보협 제32대 회장 선거에서 과반 이상을 득표해 회장에 당선됐다.

제17대 국회 김근태 의원실 인턴으로 국회 업무를 시작한 이 보좌관은 국회 비서·비서관·보좌관과 서울시 정무보좌관을 역임했다.

주요공약으로는 ▲연차사용공시제 및 의정활동평가 반영추진 ▲직장내 성희롱·괴롭힘 피해 시 외부 전문가 조력 및 인권감시 옴부즈맨 도입 ▲보좌진 대상 정기 정신건강진단 시행 및 솔루션 제공 ▲6급 이하 보좌진 호봉인상 추진 등을 제시했다.

이 보좌관은 정견발표를 통해 "보좌진은 가족에게, 애인에게, 친구에게, 선후배에게, 그리고 스스로에게 늘 미안하다고 말해야 하는 존재"라며 "저녁이 있는 삶을 누릴 수 있는, 예측 가능한 보좌진의 삶을 실현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formatio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