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부상 투혼' 나달, 윔블던 테니스 남자 단식 4강 진출

등록 2022.07.07 08:03:0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악동' 키리오스와 맞대결

associate_pic

[윔블던=AP/뉴시스] 라파엘 나달(4위·스페인)이 6일(현지시간) 영국 윔블던의 올잉글랜드클럽에서 열린 윔블던 테니스 대회 남자 단식 8강전 상대 테일러 프리츠(14위·미국)를 꺾고 환호하고 있다. 나달은 복근 부상에도 4시간 20분의 혈투 끝에 프리츠를 3-2(3-6 7-5 3-6 7-5 7-6)로 꺾고 4강에 올라 닉 키리오스(40위·호주)를 만난다. 2022.07.07.

[서울=뉴시스]안경남 기자 = 부상 투혼을 발휘한 라파엘 나달(4위·스페인)이 윔블던 테니스 남자 단식 4강에 올랐다.

나달은 7일(한국시간) 영국 윔블던의 올잉글랜드클럽에서 열린 대회 남자 단식 준준결승에서 4시간20분 혈투 끝에 테일러 프리츠(14위 미국)를 3-2(3-6 7-5 3-6 7-5 7-6)로 이겼다.

이로써 메이저대회 단식 최다 우승(22회) 기록을 보유한 나달은 23번째 우승에 한 달 더 다가섰다.

앞서 호주오픈, 프랑스오픈을 제패한 나달은 이번 대회까지 3회 연속 메이저대회 우승에도 도전한다.

또 이번 대회에서 우승하면 12년 만에 윔블던 정상에 선다.

associate_pic

[윔블던=AP/뉴시스] 라파엘 나달(3위·스페인)이 6일(현지시간) 영국 윔블던의 올잉글랜드클럽에서 열린 윔블던 테니스 대회 남자 단식 8강전 테일러 프리츠(14위·미국)와 경기 중 점수를 잃고 아쉬워하고 있다. 나달은 복근 부상에도 4시간 20분의 혈투 끝에 프리츠를 3-2(3-6 7-5 3-6 7-5 7-6)로 꺾고 4강에 올라 닉 키리오스(40위·호주)를 만난다. 2022.07.07.

복근 부상에도 투혼을 발휘한 나달은 3세트 벼랑 끝에 몰렸으나, 4세트를 가져와 균형을 이룬뒤 접전 끝에 마지막 5세트를 따냈다.

나달은 4강에서 '악동' 닉 키리오스(40위·호주)와 붙는다.

키리오스는 앞서 크리스티안 가린(43위·칠레)을 3-0(6-4 6-3 7-6)으로 꺾고 4강에 선착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