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KT, ESG활동 '화폐 가치' 측정한다…연세대와 공동 연구

등록 2022.07.07 10:12:2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KT-연세대, 'ESG 가치 측정 모델' 개발 위해 업무협약 체결
ESG 경영 활동 전반 계량화·평가…사회공헌 사업 효과성 증대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KT가 ESG 가치 측정 모델 개발을 위해 연세대와 업무협약을 맺고 관련 공동 연구를 추진한다고 7일 밝혔다. 협약식을 마치고 KT ESG경영추진실장 김무성 상무(오른쪽)와 연세대 ESG·기업윤리 연구센터장 이호영 교수가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사진=KT 제공)

[서울=뉴시스] KT가 사회공헌 사업의 효과성을 높이기 위해 사회적 가치와 영향도 측정을 위한 연구에 나선다.

KT는 ESG 가치 측정 모델 개발을 위해 연세대 ESG·기업윤리 연구센터와 업무협약을 맺고 관련 공동 연구를 추진한다고 7일 밝혔다. ESG 가치 측정 모델은 궁극적으로 KT가 창출하는 사회적 가치를 제고하기 위한 ESG 경영의 핵심 축이며, KT 사회공헌 사업의 방향성을 결정하는 지표로 활용된다.

KT는 사회공헌 사업 및 친환경 활동을 비롯한 ESG 경영 차원의 상품 및 서비스 등에 대한 계량화 작업을 진행하고, 사업의 효과성과 지속가능경영 활동을 평가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해 KT는 자사의 ESG 경영 활동이 어떤 사회적 가치를 얼마나 창출해내고 있는지 분석·평가하고 화폐 가치로 환산해낼 수 있는 체계가 마련됐다고 강조했다. 그간 KT그룹이 이행해 왔던 ESG 경영 활동 전반이 평가 대상이 된다.

KT와 연세대가 이번 공동 연구를 통해 내놓을 ESG 가치 측정 모델의 결과물은 크게 두 가지로 분류된다.

먼저 사회공헌에 투입된 물적·인적 자원으로 인해 절감된 사회적 비용과 새롭게 창출된 사회적 부가가치의 증가분을 산출한다. 이어 개인과 법인, 지역 사회 등 사회공헌 수혜 대상에 미치는 직·간접적인 변화를 현재의 화폐 가치로 환산하게 된다.

KT는 연구 결과를 그룹의 ESG 경영 전략 수립에 적극적으로 반영하고, 대표적인 장기 사회공헌 활동을 비롯한 ESG 활동의 가치를 평가해 그 결과를 전 그룹사와 공유할 계획이다. 또한 향후 ESG 보고서를 통해서도 고객과 주주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에 공개하기로 했다.

김무성 KT ESG경영추진실장(상무)는 "기업의 사회 및 환경을 위한 활동들을 화폐 가치로 측정하게 되면 ESG 경영의 의미와 가치를 보다 직관적이고 효과적으로 이해할 수 있게 된다"며 "ESG 가치 측정 모델을 KT의 ESG 경영 전략에 적극 반영하고 지속 가능성 관점에서 우리 사회와 미래 세대를 위한 실질적인 기여도를 높이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