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보령시, 해양환경공단과 죽도 갯벌 복원사업 '맞손'

등록 2022.07.07 13:07:58수정 2022.07.07 14:42: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140억 투입, 황폐화된 갯벌 복원 해양생태환경 모니터링

associate_pic

김동일(오른쪽) 보령시장과 한기준 이사장 *재판매 및 DB 금지


[보령=뉴시스]유순상 기자 = 김동일 충남 보령시장은 7일 시청 상황실에서 한기준 해양환경공단 이사장과 죽도 갯벌 복원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국비 98억원과 도비 21억원을 포함, 총사업비 140억원을 투입, 남포방조제와 죽도를 연결하는 기존 연육도로 철거 한후 친환경 해수유통 교량을 설치,  황폐화된 갯벌 복원을 위해 해양생태환경 모니터링 등을 실시한다.

협약에 따라 시는 올해 말까지 설계를 포함한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내년 해양수산부 사업승인을 거쳐 착공, 오는 2025년도까지 사업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시는 앞서 지난해 해양생태환경 보전을 위해 무창포 닭벼슬섬 갯벌생태계 복원사업을 성공리에 완료했고 사업 효과 분석을 위한 해양생태계 모니터링을 시행 중이다.

김동일 시장은 “갯벌은 오염물 정화, 이산화탄소 흡수, 수산물의 서식처 역할 뿐만 아니라 생태관광 등 무궁한 가치를 지니고 있다”며 “이번 사업이 후손들에게 갯벌의 사회 경제적 가치를 유산으로 물려주는 기반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syo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