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락앤락, 서울·경기 15개 학교서 '자원순환 캠페인' 성료

등록 2022.07.07 10:21:1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러브 포 플래닛' 학생·교직원 4천명 이상 참여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서울∙경기 15개 학교에서 실시한 자원순환 ‘러브 포 플래닛’ 캠페인 모습. (사진=락앤락 제공) 2022.07.07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권안나 기자 = 락앤락은 서울∙경기 15개 초∙중교에서 자원순환 연중 캠페인 ‘러브 포 플래닛(Love for planet)’을 시행했다고 7일 밝혔다.

락앤락 러브 포 플래닛은 오래된 플라스틱 밀폐용기를 수거해 생활용품, 공공시설물 등으로 업사이클링(새활용)하는 시민 참여형 연중 캠페인이다. 2020년 시작돼 올해 3년차를 맞았다.

지난달 8일부터 16일까지 탄소중립 중점∙시범학교를 포함한 서울과 경기 15개 초∙중학교에서 학생 및 교직원 4000명 이상이 러브 포 플래닛 캠페인에 참여했다.

기존 수거처로는 락앤락 라이프 스타일 매장 플레이스엘엘을 비롯해 아름다운가게 수도권 매장 50여곳, 농부시장 마르쉐, 제주올레 공식 안내소 등을 활용했다.

지난달에는 락앤락몰을 통한 온라인 수거 형태로 참여 형식을 확대해 많은 소비자들이 편리하게 일상 속 자원순환을 실천할 수 있도록 참여의 장을 마련했다.

캠페인 참여자에게는 락앤락 텀블러를 증정해, 교내·외 다회용 컵 사용을 통한 친환경 생활 실천 문화를 독려했다.

특히 이번 캠페인 진행은 서울시교육청 지원을 바탕으로 미래 세대인 학생들이 솔선수범해 자원 순환의 가치와 중요성을 인지하고 해결책을 실천에 옮겼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

학생들은 플라스틱 밀폐용기가 생활용품이나 벤치로 업사이클링되는 과정에 대한 설명을 들어 이해를 한 뒤 수거에 참여했다. 뿐만 아니라 직접 캠페인 포스터를 부착하고 학우들 간 참여를 독려하는 등 팔을 걷고 운영 및 홍보에 나섰다.


◎공감언론 뉴시스 mymmnr@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