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동서발전, 도농교류의 날 '농촌 발전 유공' 국무총리상

등록 2022.07.07 17:39:1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울산=뉴시스] 구미현 기자 = 동서발전은 7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2022년 도농교류의 날’ 기념행사에서 국무총리상 수상,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2.07.07. (사진=동서발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울산=뉴시스]구미현 기자 = 한국동서발전(주)는 7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2022년 도농교류의 날’ 기념행사에서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도시와 농촌 간의 교류를 촉진하고 농촌의 소중함을 널리 알리기 위해 2013년에 법정 기념일로 지정된 도농교류의 날(7월 7일) 기념행사를 매년 개최하고 있다.

올해로 10회째를 맞은 행사에서는 ▲농촌체험활동 ▲1사1촌 자매결연 ▲농촌사회공헌 등을 통해 도농교류 활성화에 기여한 기업·단체·학교·개인에게 포상이 수여됐다.

동서발전은 2018년부터 농촌상생협력기금을 출연해 ▲영농형 태양광 보급사업 ▲농산물 구매·직거래 ▲농촌주민의 복지·생활환경 개선 등 다양한 활동으로 농업·농촌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도농교류 활성화 부문에서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한편, 동서발전은 지난 5월 울산 울주군 농지 3곳에 총 300㎾급 영농형 태양광을 준공하고 발전수익은 지역사회에 전액 환원하기로 하는 등 농촌 재생에너지 확대를 통한 농가소득 증대와 농촌지역 활성화에 힘쓰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gorgeousko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