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울산 남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 인지체험관 운영 재개

등록 2022.07.19 14:16:3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울산=뉴시스]울산 남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 전경. (사진=울산 남구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울산=뉴시스] 안정섭 기자 = 울산 남구보건소는 코로나19로부터 일상이 회복됨에 따라 지난 2020년 이후 중단했던 남구치매안심센터 1층 인지체험관 운영을 재개했다고 19일 밝혔다.

인지체험관은 치매 예방을 위한 체험활동을 통해 지역 주민들에게 치매 예방에 대한 정보와 중요성을 홍보하기 위한 공간으로 2019년 울산지역 5개 치매안심센터 가운데 처음으로 문을 열었다.

인지체험관에서는 단계별 인지향상 교구체험, 전산화 인지평가 기기(코사스)를 활용한 인지장애 영역별 검사, 맥파와 뇌파를 측정 분석하는 스트레스 측정 등 다양한 체험활동이 가능하다.

또 다양한 색상의 무지개 라이트와 악기 소리 등으로 인지, 기억력, 시청각 훈련에 도움을 주는 심리안정실이 따로 마련돼 있어 편안하게 체험할 수 있다.

인지체험관은 어르신뿐만 아니라 초등학생 이상이면 누구나 체험 가능하며 사전 신청시 단체 견학도 할 수 있다.

이날에는 울산시노인복지관 회원 11명을 대상으로 단체 견학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인지체험관은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상시 운영되나 점심시간인 낮 12시부터 오후 1시까지는 이용할 수 없다.

권분남 남구청 건강행복과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운영을 멈췄던 인지체험관이 다시 활기를 찾아 시민들의 치매 예방과 치매환자의 인지 개선에 도움되는 공간으로 자리잡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인지체험관 이용 등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남구치매안심센터(052-226-2329)로 문의하면 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yoha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