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서울이 흙탕물에 잠긴 날…마포구청장 "찌개에 전, 꿀맛"

등록 2022.08.09 10:10:27수정 2022.08.09 10:32:4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박강수 구청장, SNS에 "맛있는 찌개·전, 꿀맛"
논란 확산되자 삭제…오전 빗물펌프장 점검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박강수 마포구청장 페이스북.(사진=SNS 캡처). 2022.08.09.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조현아 기자 = 기록적 폭우가 쏟아지면서 서울 곳곳에 각종 피해 사고가 잇따른 가운데 박강수 서울 마포구청장이 "맛있는 찌개에 전까지, 꿀맛이다"라는 먹방 사진을 올렸다가 된서리를 맞았다.

박 구청장은 지난 8일 저녁 자신의 페이스북에 "비가 내리는 월요일 저녁, 배가 고파서 직원들과 함께 전집에서 식사하고 있다"며 "맛있는 찌개에 전까지…꿀맛입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글과 함께 올린 사진에는 환한 모습으로 밥을 먹는 모습과 'V'자를 하는 모습 등이 찍혔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박강수 마포구청장 페이스북. (사진=SNS 캡처). 2022.08.09. photo@newsis.com



박 구청장은 네티즌들 사이에서 논란이 되자 해당 글을 삭제했다. 이후 박 구청장은 9일 오전 빗물펌프장을 찾아 한강 수위 상황 등을 점검했다. 박 구청장은 "한강 수위와 기계 작동상황을 살펴봤다"며 "안전한 마포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는 오후 7시30분을 기해 호우 위기경보 수준을 '주의'로 격상하고 중대본 1단계 비상근무를 가동했다. 이후 이날 새벽 1시를 기해 중대본 대응 수위를 최고 3단계로 격상했다.

오세훈 서울시장은 전날 오후 9시55분께 서울시청으로 복귀해 풍수해대책상황실을 찾아 집중호우로 인한 침수피해 상황을 보고받고 침수피해 지역으로 이동했다. 오전 1시께에는 행정 12부시장을 소집해 집중호우 관련 긴급회의를 열었다.


◎공감언론 뉴시스 hach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