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갤럭시 언팩 22]폴드4, 업무기능 대폭 강화…직장인 겨냥

등록 2022.08.10 22: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작업 수행 능력↑…'태스크바' 기능 추가+'멀티윈도우' 더 쉽게
크롬·지메일 등에 '드래그 앤 드롭' 지원…MS오피스 최적화 UI도
5000만 화소 광각 렌즈 탑재…두께·무게 등도 전작보다 개선

associate_pic

[뉴욕=뉴시스]미국 뉴욕 갤럭시 체험관에 마련되어 있는 '갤럭시 Z 폴드4'. (사진=윤현성 기자)

[뉴욕=뉴시스]윤현성 기자 = 삼성전자의 신작 폴더블폰 '갤럭시 Z 폴드4'가 업무용 기능 대폭 강화해 찾아왔다. 오피스 어플리케이션(앱)을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UI(사용자 환경)가 개선됐고, 멀티 윈도우 시스템도 보다 편리해졌다. '갤럭시 Z 플립4'가 소셜미디어(SNS)와의 연계성을 늘려 MZ세대를 겨냥했다면 폴드4는 주로 직장인 층에서 인기를 얻을 것으로 보인다.

삼성전자는 10일(한국 시간) '삼성 갤럭시 언팩 2022-당신의 세상을 펼쳐라'를 온라인으로 개최하고 차세대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 Z 폴드4를 비롯한 하반기 신제품들을 대거 공개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Z 폴드4가 향상된 기능을 통해 이전보다 더 효율적으로 작업 수행이 가능해졌다고 강조했다. 새로 추가된 기능인 '태스크바(Taskbar)'가 핵심이다. 태스크바는 PC의 '작업 표시줄'과 유사한 레이아웃을 통해 자주 사용하는 앱과 최근 사용 앱을 화면 하단에 상시 노출함으로써 사용자가 보다 편리하게 접근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한다.

멀티태스킹 또한 새로운 '스와이프 제스처'를 통해 더 직관적으로 활성화할 수 있다. 손가락 제스처로 전체 화면 앱을 팝업창으로 바로 전환하거나 화면을 분할해 멀티 윈도우가 빠르게 실행되게 할 수 있다. 전작까지는 멀티 윈도우를 사용하기 위해서는 실행 앱 화면에 들어가 일일이 '분할 화면으로 열기'를 선택해야 하는 등 번거로움이 있었다.

또 삼성전자는 구글, 마이크로소프트(MS)와의 파트너십을 한층 더 강화해 사용자들이 많이 사용하는 앱들의 멀티태스킹 경험을 고도화했다고 설명했다. 크롬, 지메일 등을 포함한 구글 앱은 드래그 앤 드롭을 지원해 한 앱에서 다른 앱으로 텍스트를 비롯해 링크, 사진 등을 빠르게 복사하고 붙여 넣을 수 있다.

MS 오피스와 아웃룩(Outlook) 사용 시에는 폴더블 대화면에 최적화된 UI를 제공해 한 화면에 더 많은 정보를 제공하고, 드래그 앤 드롭을 통해 쉽고 빠르게 이메일을 작성하는 게 가능하다. 폴드3부터 적용된 'S펜' 기능 또한 폴드4에 그대로 적용돼 이동 중에도 드로잉, 노트 필기 등을 손쉽게 활용할 수 있다.
associate_pic

삼성전자의 하반기 신작 폴더블폰 '갤럭시 Z 플립4'와 '갤럭시 Z 폴더4' 제품 세부 사양. (사진=삼성전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카메라 기능도 눈에 띄게 개선됐다. 폴드4는 폴드 시리즈 최초로 5000만 화소의 광각 렌즈와 최대 30배 스페이스 줌 기능이 적용돼 고품질의 사진과 동영상 촬영이 가능하다. '캡처 뷰 모드'에서 활성화된 줌 맵, 듀얼 프리뷰, 후면 카메라 셀피 등 다양한 카메라 모드는 '접는 폰'이라는 폴더블 폼팩터와 접목돼 보다 다양한 경험을 제공해준다. 전작 대비 23% 더 밝아진 이미지 센서가 장착돼 사용자들은 밤에도 고품질의 야간 촬영을 할 수 있다.

또 폴드4는 120Hz 화면 주사율을 지원하고 '언더 디스플레이 카메라'의 시인성을 개선한 메인 디스플레이를 통해 동영상 등을 더욱 몰입감 있게 즐길 수 있게 해준다.

페이스북과 같은 SNS 앱은 대화면에 최적화된 UI를 제공해 한 화면에서 더 많은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넷플릭스를 비롯한 OTT(온라인동영상서비스)앱은 플렉스 모드로 편하게 감상할 수 있고, 아직 최적화되지 않은 앱이라 해도 '플렉스 모드 터치패드'를 통해 콘텐츠를 일시 중지·되감기·재생은 물론 확대·축소 기능 등까지 사용할 수 있다. 스냅드래곤 8 플러스 1세대 모바일 플랫폼으로 엔터테인먼트 경험도 한층 더 강화됐다.

폴드 시리즈의 고질병이었던 두께와 무게 등도 폴드4에서는 보다 개선됐다. 더욱 슬림한 힌지와 얇아진 베젤로 그립감은 유지하면서 커버 스크린(전면부 화면)을 더 넓게 사용할 수 있도록 했고, 무게도 전작 대비 8g 줄여 역대 폴드 시리즈 중 가장 가벼운 무게(263g)로 휴대성을 높였다는 게 삼성전자의 설명이다.

화면비도 보다 자연스러워져 커버 스크린의 경우 세로는 3.1㎜ 줄고 가로는 2.7㎜ 길어지는 등 일반 막대형 스마트폰에 가까워졌고, 메인 스크린도 세로는 3.1㎜ 줄고 가로는 3㎜ 길어져 더 넓은 대화면을 즐길 수 있다.

폴드4와 플립4는 내구성도 나란히 강화됐다. 두 제품 모두 프레임과 힌지 커버에 아머 알루미늄이 적용됐고, 커버 스크린과 후면 글라스에 코닝의 고릴라 글라스 빅투스 플러스(+)를 적용해 외부 충격에 보다 강해졌다.

폴드4는 256GB와 512GB 내장 메모리 모델로 출시되고 가격은 각각 199만8700원과 211만9700원이다. 색상은 시그니쳐 컬러인 그레이 그린, 팬텀 블랙, 베이지 등 3가지를 선택할 수 있다. 삼성 닷컴에서는 최대 1TB 내장 메모리 모델을 236만1700원에 판매한다. 'S펜 폴드 에디션'과 'S펜 프로'는 별도 판매되며, 가격은 각각 5만5000원, 12만1000원이다.

폴드4는 오는 26일부터 한국·미국·유럽을 시작으로 전 세계에 순차 출시된다. 사전 판매는 오는 16~22일 7일 동안 진행된다.

노태문 삼성전자 MX사업부장(사장)은 이번 폴더블폰 신제품들에 대해 "갤럭시 폴더블 시리즈는 끊임없이 변화하는 다양한 소비자들의 요구를 충족시키고자 하는 삼성의 혁신 철학을 구현한 제품이자 개방과 협력을 통해 완성된 새로운 경험"이라며 "삼성은 업계 리더십을 통해 폴더블을 전 세계 수백만명 이상이 사용하는 카테고리로 성장시켰고, 앞으로 더 많은 소비자들이 폴더블 제품을 경험해 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혁신을 이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syhs@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