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한의약진흥원, '피투이 연구지원' 한의계 전체 확대

등록 2022.08.12 10:11:0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신의료기술·건강보험 급여 등재 등 자문부터 전문 영역까지

associate_pic

PtoE 연구지원 프로그램 진행절차(출처 : 한국한의약진흥원)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안호균 기자 = 한국한의약진흥원 한의약혁신기술개발사업단은 8월부터 임상 한의사, 한의계 연구자 및 기업 등을 대상으로 '피투이(PtoE, Practice to Evidence) 연구지원 프로그램'을 확대 운영한다고 12일 밝혔다.

PtoE 연구지원 프로그램은 한의약혁신기술개발사업 연구진을 대상으로 연구방법론과 연구성과 기반 보장성 강화 및 제도화에 관한 자문을 목적으로 시작됐다. 한국한의약진흥원은 초기 단계부터 전문적인 지원을 통해 연구를 설계하고 준비할 수 있도록 그 대상을 전체 한의계로 확대하기로 했다.

신청 가능한 주요 자문 분야는 연구 방법론(임상연구 설계 및 분석, 경제성 평가, 임상시험계획 승인, 표준임상진료지침 개발, 빅데이터 분석 등)과 보장성 강화 및 제도화(신의료기술 등재, 건강보험 급여 등재, 품목허가 획득, 보건사업 기획 등)다.

자문을 희망하는 경우 국가한의임상정보포털(NCKM, https://nikom.or.kr/nckm)에서 신청서를 다운받아 작성한 후 한의약혁신기술개발사업단 이메일(nikominnotech@nikom.or.kr)로 제출하면 된다.

한의약혁신기술개발사업단 박민정 단장은 "임상적으로 유효한 한의약 치료기술에 대한 다양한 연구가 진행되고 있으나 연구목적에 맞는 방법론을 적용하지 못하거나 건강보험이나 신의료기술제도에 대한 이해 부족으로 결과가 기대에 미치지 못하는 경우가 종종 있다"면서 "사업단이 보유한 전문가 풀을 활용, 한의 의료서비스 품질 개선 및 보장성 강화를 위한 다양한 근거 창출이 가능하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ahk@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