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물폭탄' 침수 피해차량 1만대 육박 [뉴시스Pic]

등록 2022.08.12 16:41:3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과천=뉴시스] 권창회 기자 = 손해보험업계에 따르면 국지성 폭우가 쏟아진 8일부터 12일 오전 10시까지 12개 손해보험사에 접수된 침수 피해 차량은 총 9986대로 집계됐다. 이에 따른 추정 손해액은 1422억1000만원으로 역대 최대 규모다. 12일 오후 경기 과천시 서울대공원 주차장에 수도권 침수차량들이 모여있다. 2022.08.12. kch0523@newsis.com


[서울=뉴시스] 류현주 기자 = 수도권 등 중부지방 집중호우로 보험회사에 접수된 차랑 침수 추정손해액이 1400억원을 넘어선 것으로 알려졌다.

12일 경기 과천시 서울대공원 주차장에는 침수 피해 차량들로 가득한 모습을 보였다. 이곳에서는 각 보험사 관계자들이 침수 차량 피해 현황을 파악하고 있다.

12일 손해보험업계에 따르면 호우가 시작된 지난 8일부터 이날 오전 10시까지 5일간 삼성화재·현대해상·KB손보·DB손보 등 12개 손보사에 접수된 차량 침수 피해는 9986건으로 추정손해액이 1422억1000만원에 육박한다.

다음주에도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돼 피해 차량 규모와 손해액은 계속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associate_pic

[과천=뉴시스] 권창회 기자 = 손해보험업계에 따르면 국지성 폭우가 쏟아진 8일부터 12일 오전 10시까지 12개 손해보험사에 접수된 침수 피해 차량은 총 9986대로 집계됐다. 이에 따른 추정 손해액은 1422억1000만원으로 역대 최대 규모다. 12일 오후 경기 과천시 서울대공원 주차장에 수도권 침수차량들이 모여있다. 2022.08.12. kch0523@newsis.com


 
associate_pic

[과천=뉴시스] 권창회 기자 = 손해보험업계에 따르면 국지성 폭우가 쏟아진 8일부터 12일 오전 10시까지 12개 손해보험사에 접수된 침수 피해 차량은 총 9986대로 집계됐다. 이에 따른 추정 손해액은 1422억1000만원으로 역대 최대 규모다. 12일 오후 경기 과천시 서울대공원 주차장에 수도권 침수차량들이 모여있다. 2022.08.12. kch0523@newsis.com


 
associate_pic

[과천=뉴시스] 권창회 기자 = 손해보험업계에 따르면 국지성 폭우가 쏟아진 8일부터 12일 오전 10시까지 12개 손해보험사에 접수된 침수 피해 차량은 총 9986대로 집계됐다. 이에 따른 추정 손해액은 1422억1000만원으로 역대 최대 규모다. 12일 오후 경기 과천시 서울대공원 주차장에 수도권 침수차량들이 모여있다. 2022.08.12. kch0523@newsis.com


 
associate_pic

[과천=뉴시스] 권창회 기자 = 손해보험업계에 따르면 국지성 폭우가 쏟아진 8일부터 12일 오전 10시까지 12개 손해보험사에 접수된 침수 피해 차량은 총 9986대로 집계됐다. 이에 따른 추정 손해액은 1422억1000만원으로 역대 최대 규모다. 12일 오후 경기 과천시 서울대공원 주차장에 수도권 침수차량들이 모여있다. 2022.08.12. kch0523@newsis.com


 
associate_pic

[과천=뉴시스] 권창회 기자 = 손해보험업계에 따르면 국지성 폭우가 쏟아진 8일부터 12일 오전 10시까지 12개 손해보험사에 접수된 침수 피해 차량은 총 9986대로 집계됐다. 이에 따른 추정 손해액은 1422억1000만원으로 역대 최대 규모다. 12일 오후 경기 과천시 서울대공원 주차장에 수도권 침수차량들이 모여있다. 2022.08.12. kch0523@newsis.com


 
associate_pic

[과천=뉴시스] 권창회 기자 = 손해보험업계에 따르면 국지성 폭우가 쏟아진 8일부터 12일 오전 10시까지 12개 손해보험사에 접수된 침수 피해 차량은 총 9986대로 집계됐다. 이에 따른 추정 손해액은 1422억1000만원으로 역대 최대 규모다. 12일 오후 경기 과천시 서울대공원 주차장에 수도권 침수차량들이 모여있다. 2022.08.12. kch0523@newsis.com


 
associate_pic

[과천=뉴시스] 권창회 기자 = 손해보험업계에 따르면 국지성 폭우가 쏟아진 8일부터 12일 오전 10시까지 12개 손해보험사에 접수된 침수 피해 차량은 총 9986대로 집계됐다. 이에 따른 추정 손해액은 1422억1000만원으로 역대 최대 규모다. 12일 오후 경기 과천시 서울대공원 주차장에 수도권 침수차량들이 모여있다. 2022.08.12. kch0523@newsis.com




◎공감언론 뉴시스 ryuhj@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