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이정재·정우성 '더 잘 생긴·고민상담 받고픈 상사는'…앙케트 결과는?

등록 2022.08.14 07: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정재, 정우성. 2022.08.13. (사진 = SBS '집사부일체' 제공)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송윤세 기자 = 이정재와 정우성이 배우가 아닌 회사 대표로서의 면모가 낱낱이 공개된다.

14일 오후 6시30분 방송되는 SBS '집사부일체'에는 지난주에 이어 배우 이정재와 정우성이 출연한다. 이번 방송에서는 두 사람이 대표로 있는 연예 기획사의 전 직원을 대상으로 한 앙케트 결과가 발표돼 이목이 집중된다.

'두 상사 중 더 잘 생긴 상사는?', '두 상사 중 더 고민 상담을 하고 싶은 상사는?' 등의 단순한 앙케트 질문과 직원들의 솔직 담백한 답변에 이정재와 정우성의 희비가 엇갈렸다는 후문이다. 이에 둘은 은근한 신경전을 펼쳐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든다.

또 방송 최초로 이정재와 정우성이 허벅지 씨름을 겨룬다. 두 사부는 태어나서 한 번도 허벅지 씨름을 해본 적 없다고 밝혀 현장 분위기를 뜨겁게 달군다. 과연 허벅지 씨름 대결의 승자는 누구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아울러 충격적인 셀카 실력으로 화제를 모았던 이정재, 정우성 사부를 위해 NCT 도영이 셀카 일일 강사로 변신했다. 먼저 두 사부의 셀카가 공개되자 양세형은 "얼굴 막 사용하신다"라며 당황한 반응을 보였다. 이어 도영에게 아이돌처럼 셀카 찍는 비법을 배운 이정재는 "셀카 찍는 게 이렇게 어려운 일이야?"라고 발끈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ty@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