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김영록 전남지사, 산사태 취약지 점검…"인명피해 없어야"

등록 2022.08.13 16:44:5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13일 집중호우 대비 화순 산사태 취약지·재해복구사업장 점검

associate_pic

[화순=뉴시스] 김영록 전남도지사(오른쪽 네 번째)가 13일 화순군 도곡면 덕산마을 산사태취약지구를 방문해 현장상황을 청취하고, 주민·관계자들을 격려한 후 “장마철 인명피해 예방을 위해 철저히 사전 대비 해줄 것”을 당부하고 있다. (사진=전남도 제공) 2022.08.13. photo@newsis.com


[화순=뉴시스] 이창우 기자 = 김영록 전남지사가 오는 16~17일 예보된 집중호우에 대비해 산사태 위험지역을 긴급 현장 점검했다.

김 지사는 13일 화순군을 방문, 산사태 취약지와 '계소1 소하천' 재해복구사업 현장을 사전 점검하고 "집중호우로 인한 인명·재산피해를 막기 위해 철저히 사전 대비할 것"을 지시했다.

김 지사는 이날 현장에서 주민생활권 내 산사태·급경사지 등 위험지역 응급조치 계획과 산사태 예보 발령 시 주민대피체계를 비롯해 하천 공사 진행 추진 상황 등을 집중 점검했다.

이후 재해복구 작업자들을 격려하고, 코로나19 등으로 힘든 지역 주민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김 지사는 "산사태 예보 발령 시에는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민들을 사전대피 시키는 등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장마전선 남하로 인해 우려되는 집중호우로 피해가 재발하지 않도록 재해복구사업의 현재 공정을 꼼꼼히 살펴 잘 마무리하고, 주민 피해가 없도록 만전을 기해달라"고 주문했다.
associate_pic

[화순=뉴시스] 김영록 전남도지사(오른쪽 두 번째)가 13일 화순군 도곡면 덕산마을 산사태취약지구를 방문해 현장상황을 청취하고, 주민·관계자들을 격려한 후 “장마철 인명피해 예방을 위해 철저히 사전 대비 해줄 것”을 당부하고 있다. (사진=전남도 제공) 2022.08.13. photo@newsis.com



앞서 화순군에선 지난 2020년 8월 폭우로 총 135억원의 재산피해와 함께 이재민 51가구·86명이 발생했었다.

전남도는 올 상반기 산사태 현장예방단 56명을 편성해 집중호우에 대비했다.

산사태 피해 우려지역에 대한 사전점검을 실시하고 배수로 정비, 위험목 제거 등 안전조치를 마쳤다.

지난 2020년 8월 집중호우 피해 재해복구 사업장인 계소1지구 소하천 0.7㎞ 구간은 사업비 31억원을 투입해 침수위험을 막을 축제공, 호안공 등을 설치하고 있다.

한편 기상청은 14~15일 중국 북부에 자리 잡은 차고 건조한 공기가 남쪽 고온다습한 공기와 충돌해 다시 정체전선을 형성하면서, 15일 밤 국내 중부지방부터 본격적인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lcw@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